1 스레주 2019/07/18 07:10:20 ID : twFfVhs3xvd
엄마가 본건데 내 사진 보더니 꿈도 이상한거 꾸고 귀신이 붙어있다고 그러더라. 나 어릴때 이야기 해줄게... 대충 요약해서 말해주자면 아주 어릴때 아빠랑 엄마랑 자는데 (내 방 있는데 걍 거기서 잠) 화장실이 코너 벽에 있었어. 근데 그 사이 기둥에 찢어지게 웃는 사람이 온통 새까맣고 얼굴만 허얘서 나 보고있더라. 나무 무서워서 눈 비비는데 안없어지고 졸다 깼는데도 있고 아침에서야 사라지고 없더라. 그 외에도 엄마한테 자꾸 귀신보인다 그러고 엄마 말로는 맨날 가위눌렸다고 하고 (모르는 사이에 그랬나봄) 귓가에서 이름 부르면서 말거는 소리도 들리고 그랬어. 이사 가서는 안그런걸로 기억하는데 다시 다른곳으로 이사 오고 얼마 뒤에 꿈에서 아는사람들 얼굴로 자꾸 나한테 고백하고 꼬시고 그러는거야.

2 스레주 2019/07/18 07:14:33 ID : twFfVhs3xvd
그래서 아 왜이러지 이러면서 꿈꿀때마다 찜찜하고 짜증나고 그랬는데. 아 전에 이사오기 전엔 이상한거 없었다 했잖아. 근데 꿈 시간대가 다 같아. 밤 아니면 어스름 무렵이야. 맨날 뭐에 쫒길때는 발이 제대로 안움딕이고... 암튼 그런 꿈 다 넘겼는데 엄마가 신기 있다는 사람한테 갔더니 내가 꿈 이상야릇한거 꾸고 막 귀신 붙어있는데 굿은 당장 하지 말고 나 더 크면 해보라고 하고 그랬대. 그러면서 임시방편 알려줬는데 궁중에서 쓰던 주술 비슷한거야. 소금을 네모난 그릇에 담아서 그 그릇을 네모난 쟁반에 또 얹고 머리맡에 두고 자래. 그 후로 한 2주 지났나 지금은 안꾸는데 귀신 붙었다는게 너무 찜찜해. 너무 신경도 예민하기도 하고.

3 스레주 2019/07/18 07:22:26 ID : twFfVhs3xvd
그리고 뭐지 나같음 사람들은 예술이나 그런걸로 풀어야 한다는 말도 들었어. 그림 그리고있는데 sns에 올리는 정도지 그걸로 돈을 벌지는 않아. 한번 잠들면 잠에 취해서 거의 빠져나오지를 못하기도 했어.

4 이름없음 2019/07/18 08:01:03 ID : twFfVhs3xvd
썰풀거 또 있는데 좀 자고와서 또 풀게

5 이름없음 2019/07/18 10:40:20 ID : jvBcIJSMruo
음....다녀와 기다릴게

6 이름없음 2019/07/19 10:41:49 ID : twFfVhs3xvd
뭣좀 하느라 하루를 건너뛰었어. 나에 대해 좀 이야기를 해보자면 좀 남들이 눈치 못채는 부준을 다 눈치채고 거르는 편이야. 예를들면 이사람 그냥 인녕 이 한마디 했는데 이상하다 싶으면 나중에 꼭 무슨 일 터지고 날 괴롭히던 사람들은 다 나중에 인생 망하거나 하는 정도...? 응 그래

7 이름없음 2019/07/20 17:55:33 ID : twFfVhs3xvd
생각해보니까 이게 감이 좋다는걸 비유한걸지도 모른다능 생각이 들어. 이번에 이슈된 유명 유투버도 난 몇년 전부터 좀 위태위태하다 라는 생각 했거든. 내가 쎄하거나 위태로워보이거나 그런 사람은 다 뭔 일 나더라

8 이름없음 2019/07/20 21:20:17 ID : twFfVhs3xvd
보고있어? 나 좀 도와줘 그분이 소금은 임시방편이래. 굿은 안할거래. 솔직히 이걸로 잘된 사람들 엄마 주변에 수두룩해서 안한다고 하고 나도 동의하는데 좀 많이 스트레스를 받아... 정신과 약도 먹었는데 나아지는게 없어서 끊은지 2일째고 가만히 있어도 그냥 모든것에 스트레스를 받아 기가 너무 빨려 좀 어떻게 못할까? 귀신은 솔직히 안믿어 근데 내 꿈에 나와서 사람들이 나 꼬시는거나 내 꿈속의 시간이나 그런게 너무 이상하잖아

9 이름없음 2019/07/20 21:23:41 ID : twFfVhs3xvd
꿈속은 내 도피처라고 생각했는데 지금은 꼬시는건 없는데 시간이 너무 스트레스야 시간이 맨날 똑같아 찜찜해 전에 악몽꿀때 혹은 좀 찜찜한 꿈 꿀 때의 시간인데 요즘은 일상적인 그냥 아무렇지도 않은 꿈도 이렇게 시간이 그래

10 지나가던 나그네 2019/07/20 21:27:31 ID : U588o6rteFd
많이 힘들어보이네

11 지나가던 나그네 2019/07/20 21:29:37 ID : U588o6rteFd
일단 스레주 진정하는게 우선이야. 너 옆에 귀신이 있든 수호령이 있든 네 정신력이 이겨내줘야하니까

12 지나가던 나그네 2019/07/20 21:30:57 ID : U588o6rteFd
다음은 귀신같은거에 신경쓰지말고 심호흡같은거하면서 스트레스받지말자고 생각하자 그렇게 했다면 말해 도와줄게

13 지나가던 나그네 2019/07/20 21:31:54 ID : U588o6rteFd
딱히 도움이 될진 모르겠다만 동아줄 아무거라도 잡아보는게 낫지않겠어?

14 이름없음 2019/07/20 21:32:54 ID : twFfVhs3xvd
>>11 좀 많이 힘들어 정신적으로 다 빨리는 기분이야. 너무 예민해 크면서 점점 내공도 쌓이고 그러니까 다른 사람이 어떻게 될 지 대충 짐작도 가고 것보다 그냥 모든것에 지쳐 전에는 내 도피처였던 꿈이 이젠 스트레스의 요소로 다가와

15 이름없음 2019/07/20 21:33:14 ID : twFfVhs3xvd
>>13 동앗줄 어떤거?

16 이름없음 2019/07/20 21:34:37 ID : twFfVhs3xvd
>>12 귀신에 대해 생각은 안하고 믿지도 않는데 이렇게 피폐해져. 모든것이 스트레스고 기빨리는 대상이고 내가 숨쉬는 공기가 그리고 남들은 기분좋을 배부름도 스트레스야

17 이름없음 2019/07/20 22:34:51 ID : U588o6rteFd
스레주 그렇게 생각할수록 힘들어지는건 너야, 기빨린다고 생각하지말고! 그래도 힘들다면 직접 무당을 찾아가거나 그런데 나을듯해

18 이름없음 2019/07/21 03:50:39 ID : twFfVhs3xvd
>>17 무당은 굿하라는 말 할 것 같아서 못가겠어 너무 스트레스받아

19 이름없음 2019/07/21 03:53:50 ID : twFfVhs3xvd
스레주야. 장례식장에서 몇일 버틸 수 있는사람 있어? 난 할아버지 장례식날 미친듯이 괴로워서 어서 나가버리고 싶어서 제발 나 집에 보내달라고 했어. 기가 실시간으로 빨리더라.

20 이름없음 2023/01/17 01:30:00 ID : ZeHyGpVcINs
우연히 봤는데 지금도 혹시 이렇다면 성령충만한 목사님한테 귀신떼내는 안수기도해달라고 하세요... 유명한 교회가 좋긴해요(그만큼 영적능력이 좋다는) 일반사람들은 잘모르는데 기독교가 온갖 잡귀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게끔하는 종교입니다... 성경배우면 나중에 알게됩니다.

21 이름없음 2023/01/17 04:42:18 ID : DxWkljs63Pf
귀신붙으면 귀신 쳐내야하는데 기독교 절 다 필요없고 귀신전문 무당 찾아가야지 ;; 근데 잘 찾아야함 제대로 된 신 말고 귀신 모시는 무당 생각보다 많아서
스크랩
즐겨찾기
레스 작성
46레스2문장으로 괴담 만들기 (2)new 1902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39분 전
663레스무당 아들이야 궁금한거 말해봐new 9921 Hit
괴담 이름 : 무당아들 1시간 전
9레스나 어ㅓㄷ하ㅣㅈnew 176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2레스진짜 무당 점집 찾는법new 21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1레스블루로즈 게시판 아는 사람?new 106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17시간 전
64레스다시는 인터넷에 괴담 안올리게 된 계기new 1939 Hit
괴담 이름 : 스트렙실 17시간 전
7레스목욕탕 다녀온 오빠가 이상해..new 688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19시간 전
1레스나 너무 괴이한 꿈을 꿨는데 내용 진짜 최악이다 158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23.02.01
975레스국화에게 25230 Hit
괴담 이름 : ◆Qnxwlg6lDth 23.02.01
28레스열번째 쓰는 글인데 745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23.02.01
1레스 150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23.02.01
5레스상상하면 반대로 이뤄지는 사람 있냐? 348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23.02.01
128레스스레주폐가탐방왔는데 실시간으로좆돿다 3455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23.02.01
50레스의식 비스무리한거 해보는 스레 368 Hit
괴담 이름 : 이상한짓 하는놈 23.01.31
434레스내기준 진짜 최악의 연쇄살인마 '체스보드 킬러' 10898 Hit
괴담 이름 : 이름없음 23.0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