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금, 고춧가루, 복숭아 등등 양기를 지닌 것을 사용한다는 것이 기초이자 일종의 핵심이다. 하지만, 원리상 다시 사용할 수 있으나 뿌리는 식의 사용이 많아서 먼지와 섞이기에 다시 사용하기에 또 위생적 생각에 쓰기 힘들다. 만약, 위치크래프트쪽 신과 관계가 나쁘지 않거나 인연이 닿는 것을 괜찮다고 여긴다면 여기 방법이 있다. >>2에서 자세하게 다룰게

목재로 이뤄진 빗자루를 한 번 사두면 의식 중간에 정화할 때 바닥을 그걸로 쓸기만 하면 된다. 즉, 세이지나 쑥을 태워 정화하지 않으니 한 번 사놓으면 비용이 좀 절감된다. 의식할 때 외에도 되는지는 실험을 해봐야 한다. 다른 내용도 쓸만하면서도 간결하지만 일부 인간의 욕심에 포스터 만든이가 손가락만 쪽쪽 빨지 모르니 더 이상 번역은 하지 않는다.(아래 참고문헌을 누르면 그 포스터를 구매할 수는 있다. 광고아니고 그냥 출처다.) 참고문헌이자 출처:: https://www.amazon.com/Customized-Witchcraft-Knowledge-Poster-Meanings/dp/B084VWBBQC

화분으로도 복숭아나 고추를 기를 수 있겠지. 모종이였나 그거부터 사서 기르면 될거야. 한국은 냄새를 이용한 퇴마에서 머리카락을 태우는 게 있기 때문에 고기, 콩 등등 단백질을 먹는 걸 좋아한다면 머리카락을 좀 길게 기르고 있다가 잘라서 쓰는 게 좋을 것 같아. 적당히 일자로 자르고 퇴마 후 다듬으러 미용실에 가는게 좋겠지.

광명법으로 퇴마를 할 때 기도나 의식할 때 양초를 쓰게되면서 빛이 발생하니까 증복으로 하면 좀 아낄 수는 있다. 좀, 혼란스럽긴 할 것 같다. 양초 값이 하나 둘 생각하면 얼마 안 들지만 퇴마할 때마다 찝찝해서 새로 사고 또 사고 그러면 좀 많이 나갈 것 같다. 퇴마 원리상 자신에게 원한귀가 붙지 않아야 하기에 일부 사제가 독점적으로 맡아야 하기 때문에 이 글을 잘 쓰는 게 좋을 것 같다.(이상적으로 붙지 않아야하지만 덜 붙은 사제도 해야 한다고 본다. 원한귀가 붙은 사람이 매우 많다, 한 90%이상)

여러 종교경전을 보면 퇴마나 정화에 쓰이는 걸 분석해서 이렇게 비용을 아낄 수는 있는데 그 종교의 신과 관계, 그 종교를 주로 믿는 국가와 내 국가의 역사 등등을 잘 계산해야 한다. 그외 여러 정보 나눔하자. (양심적으로 여기에 공유한 정보는 출처를 밝히자. 익명이지만 여기 게시판 이름(스레딕)과 날짜, 시간 정도라도 적자. 어기면 사후세계 끔찍한 곳 간다!)

1. 왜 원한귀가 붙는 사람이 많은가? 살아생전에 물질적 성공(그러니까 재물을 더 가지려고) 여러가지 업(행위)를 해서 그런다. 그 결과로 원한귀가 붙은 것이다. 원한귀가 붙으면 벌을 약 강도로 장기간에 걸쳐서 받기 위해(이건 대출을 받고 조금씩 갚아 나가며 행복하게 빚을 갚는 것과 같다.) 셀프 천도제, 반야심경이나 기타 경전 읽거나 틀어놓고 집중하기, 여유 더 있으면 종교인 고용 천도제, 참회 등등을 모두 실시하며 행복하게 빚을 갚는(벌을 받는) 사람이 되면 된다. 아참, 만약 당신이 원한귀가 된다면 얄짤 없이 냅다 패고 또 패고 온갖 인간관계를 이용하고 습과녿 만들어서 피해가 오래가고 더 하도록 하면 된다! 2. 왜 전쟁, 노예제 등등을 가진 자의 후손이 여전히 살아 있는가? 독하게 버텨서 살아 남아서 그런다. 피해자의 귀신이 원한귀/악령이 되어 온갖 재난을 일으킨다.

무당이야 아니면 수행자야?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480레스 무당 아들이야 궁금한거 말해봐 10분 전 new 3783 Hit
괴담 2021/06/01 19:42:12 이름 : 무당아들
16레스 적은 대로 현실이 되는 책 5 12분 전 new 131 Hit
괴담 2021/06/15 23:04:22 이름 : 이름없음
116레스 나 귀신 봐 질문 답변해줄게 35분 전 new 520 Hit
괴담 2021/06/22 13:29:56 이름 : ◆3xA0oNvzRDB
50레스 단어 하나씩 쓰고 가봐 42분 전 new 350 Hit
괴담 2020/03/16 23:21:0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20180723 20190716 20200709 20210702? 1시간 전 new 168 Hit
괴담 2021/06/24 21:44:15 이름 : 이름없음
290레스 괴이한 저택에 다녀온 이야기 1시간 전 new 6108 Hit
괴담 2021/01/19 12:19:12 이름 : 이름없음
47레스 요즘 정령이나 귀신 이야기가 많이 보이네 1시간 전 new 354 Hit
괴담 2021/06/23 15:50:34 이름 : 이름없음
657레스 자살 예방 사무소 2시간 전 new 13654 Hit
괴담 2020/02/15 19:02:59 이름 : 달력 씨
137레스 밤의 학교의 구름다리는 쳐다보지도 말 것. 2시간 전 new 912 Hit
괴담 2021/06/21 16:09:31 이름 : ◆8qrs1fSHu64
69레스 기이한 여행록, 기행록 3시간 전 new 1291 Hit
괴담 2021/05/25 00:38:53 이름 : 이름없음
216레스 야 나 장난으로 저주했는데 ㅈ댐 4시간 전 new 8447 Hit
괴담 2020/02/07 21:55:53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충격적인 사망사건 5시간 전 new 168 Hit
괴담 2021/06/24 16:58:27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아무도 없는 집에서 일어난 일 5시간 전 new 27 Hit
괴담 2021/06/25 09:12:17 이름 : 이름없음
28레스 실종되서 돌아온 후에 내 친구가 이상해.. 6시간 전 new 277 Hit
괴담 2021/06/24 11:18:24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너네는 비과학적인 현상을 믿어? 11시간 전 new 269 Hit
괴담 2021/06/22 09:38:28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