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st running in the 90's

Screenshot_20210324-032307_KakaoTalk.jpgScreenshot_20210324-032307_KakaoTalk.jpgScreenshot_20210324-032307_KakaoTalk.jpg갑자기 분위기 인생상담

20210324_033316.jpg20210324_033316.jpg수능 잘 보면 밥 사주기로 함. 해피엔딩~

그래도 좀 귀여운 급식이었다. 30대인척 하면서 카카오스토리에 급식들이 환장하는 애니사진 도배하질 않나 카카오스토리에 이름 다 뜨는데 친구 형 민증으로 사기치려 하질 않나 ㅋㅋ

소아온하니 생각난 건데 요즘 메타버스가 핫한 것 같다. 옛날엔 존나 터무니 없다고 생각했는데 오큘퀘2로 외국인이랑 영화 봤던 거 생각하면 딱히 그런 것 같지도 않다. 진정한 편견x의 시대가 올까?

오래 살고 볼 일이지 암튼

근데 시바 나는 편견을 나쁘게 생각 안 한다. 그건 롤만 해도 알 수 있는 사실인지라. 당장 난 나한테 시비턴 원딜 징징이 새기가 급식이란 걸 확신했다. 이게 편견의 힘이다.

모든 사람들이 평등하단 것은 잘못된 사고방식에 사로 잡혀서 올바른 인간을 저주하는 것이다. 그런 새끼들의 눈에는 국경없는 의사회의 의사들과 전문적인 아동강간살해범이 똑같이 보이지 않을까? 광적인 사고방식이다.

기실 편견에는 올바른 편견도 있는 것이지. 근데 그걸 편견이라 하는 것도 웃기긴 해. 이 무슨 모순

그런 의미에서 영국이 모든 악의 축이라 주장하는 것은 옳은 편견이다. 식민제국의 영광이라고? 그딴 걸 주장하는 건 영국인들 말고는 없다. 이것이 잘못된 편견이다. 식민지인들의 피를 빨아먹는 것이 영광이라면 지금 이 순간에도 유쾌하고 착한 흑인 어린이들을 도살하고 있는 말라리아 모기도 영광된 존재라고 할 수 있다.

왜 히틀러를 욕하는 사람은 많지만 영국을 욕하는 사람은 적을까? 히틀러를 숭배하면 린치를 당하지만 영국 국왕을 숭배하면 왜 애국자처럼 보일까? 어째서 영국의 국기는 하켄크로이츠 취급을 당하지 않는 것인가

전세계를 유린했던 영국은 단지 히틀러에게 대항했다는 이유만으로 정의의 편으로 둔갑해있었다! 식민지 해방도 지들 힘 좆도 없어서 울며 겨자먹기식으로 한 새기들이 생색은 오지게 낸다 시발럼들

아직도 그딴 새끼들이 입헌군주제 지랄 떨면서 왕이랍시고 숭배하는 모습을 보면 미친놈들이라는 생각밖에 들지 않는다. 섬나라 특징인가?

잘못된 편견은 이렇게 무섭긴하다. 나치 독일의 병사들은 히틀러가 초인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히틀러는 개 좆밥이었다. 의인 아돌프에게 암살을 허용할 정도로 좆밥이었던 히틀러는 초인이 아니라 토인이 되고 말았다. 그것이 역사의 진실이다

그렇기에 나는 롤에 존재하는 모든 급식들을 도살할 각오로 게임에 임한다. 거기에 긴장따윈 없다. 그리고 당당하다. 전번을 요구하면 까준다. 주소를 요구하면 보여준다. 마치 개미를 도살하는 세스코 직원들이 클로킹을 하지 않는 것과 똑같은 이치다. 자기들이 초인 히틀러같은 존재라고 믿는 그들에게 진실을 알려주기 위해 난 내 시간을 소모하는 것을 망설이지 않는다. 그게 세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된다고 믿는다. 내가 급식 슬레이어가 될게

급식들의 얄팍한 세상을 깨주기 위해 나는 롤을 한다. 새는 급식이고 알은 나였을까?

목욕탕 가고 싶어 울었다

내일 이사 하루종일 하겠네 벌써 기운 빠지는 부분

IMG_1617234469220.jpg차 안에서 잔다. 집 없는거 ㅈㄹ 서러울 것 같다

내 침대 어딨어요 시발

개씹피곤하네 과연 여기선 얼마나 살까

Screenshot_20210405-103156.jpg슈퍼클럽 이 개쩌는 걸 왜 안 하고 있었지

다리는 무겁게, 머리는 가볍게

169527905_1796373680531919_6298799967340361862_n.jpg169527905_1796373680531919_6298799967340361862_n.jpg이런 철도 사진 좋다. 원근감을 느끼는 감각이 확장되는 느낌

169563302_1796374497198504_2004677783053119235_n.jpg나중에 이런 바닷가 보이는 집에 살고 싶다. 옹기종기 모여있고

170072842_1796374543865166_868899971617400028_n.jpg할아버지들 저 빵모자는 국룰인가

홍콩은 도시가 존나 신기하다. 재건축하다 말은 느낌인데 그게 흉하지가 않다.

170043641_1796374610531826_2046696646712219479_n.jpg170043641_1796374610531826_2046696646712219479_n.jpg자연 속에 이런 적절한 인공 조미료는 나쁘지 않다.

169594450_1796373940531893_7797092378726047642_n.jpgㅈㄹ 식겁했다. 아조씨 뭐하세요

뭔가 기분 가라앉을때 개인적으로 이렇게 방구석 세계탐방만큼 즉효약이 없다. 역시 세계는 졸라 넓고 볼 게 많다.

새벽 4시에 또 아드레날린이 끓어 오르는 구만. Get wild 해져버린다

ㅈ데리아 카페라떼 특 : 그냥 믹스커피임

IMG_1617951975712.jpgㄹㅇ 걍 우유맛만 나네

커피우유보다 커피맛이 안 나는데 시팔럼들 양심 있냐?

내 생애 최악의 가성비픽이다 ㅈ데리아 씹새끼들

이게 3100원? 3100원으로 얼마나 많은 것을 할 수 있지?

Screenshot_20210410-163336.jpg지상 최고의 햄버거 전문점 롯데리아

재가 되어, 바람에 날아가고 싶다.

Screenshot_20210412-130958.jpg은하계 최고의 햄버거 전문점 버거킹

IMG_1618469807183.jpg이게 카페라떼지 ㅋㅋ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268레스 얼레벌레 살아가는 중 24분 전 new 137 Hit
일기 2021/04/08 18:57:35 이름 : ◆bBhs8lzTTXv
34레스 먼지요정일기장🎀 1시간 전 new 73 Hit
일기 2021/04/10 14:36:01 이름 : 이름없음
35레스 It's okay to be not okay 2시간 전 new 53 Hit
일기 2021/04/07 06:59:31 이름 : ◆gZjthgi03u4
556레스 갈비에 버무린 간장양념 2시간 전 new 777 Hit
일기 2021/02/05 18:50:57 이름 : ◆5SLdQlhhule
13레스 ₛₒₗₒ ₙₑcₑₛᵢₜₒ ₛₑᵣ gᵣₐcᵢₒₛₒ 2시간 전 new 16 Hit
일기 2021/04/21 23:52:10 이름 : 🌊
377레스 나의 라임 개쩌는 오렌지나무 3시간 전 new 307 Hit
일기 2021/04/04 20:14:56 이름 : ㄴㅇㄷㅎㅇ ◆o584NwNuq4Z
961레스 이제 내도 내 판을 따로 쓸거야 2판 3시간 전 new 735 Hit
일기 2021/03/19 20:48:14 이름 : 이름없음
112레스 오늘도 파란버스를 타고🚌 3시간 전 new 157 Hit
일기 2021/03/17 23:51:04 이름 : 쓰레기는 쓰레기통에🚮
569레스 "물고기는 참 좋겠다" 3시간 전 new 710 Hit
일기 2021/03/09 16:37:52 이름 : 이름없음
71레스 늦게 자면 안되는데 새벽에서 벗어날 수가 없어! 3시간 전 new 94 Hit
일기 2019/12/31 23:59:59 이름 : 행복한 ◆e2HyNtg2LbD
572레스 태민은... 신일까? 3시간 전 new 165 Hit
일기 2021/04/14 00:44:05 이름 : 난입 ◆O9xQpRu3A58
64레스 3시간 전 new 42 Hit
일기 2021/03/14 12:06:58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허언증은 그만둬엇!👾 3시간 전 new 16 Hit
일기 2021/04/19 01:18:10 이름 : 이름없음
141레스 🌌광활한 우주까지 닿진 못하겠지만🌌 3시간 전 new 195 Hit
일기 2020/12/11 20:22:00 이름 : 넙치
471레스 사랑무새는 지금 현생사는 중 3시간 전 new 299 Hit
일기 2021/03/15 22:04:18 이름 : ◆Pip86Y8o1u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