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이름없음 2021/08/25 16:39:28 ID : GsnQpSE8rAo
여러 괴담 사이트 보다가 궁금해서 적어봄. 뭐랄까, 진짜 귀신이 있다며 과몰입하는 분들 때문에 레주들 생각이 궁금해서. 난 괴담들 안 믿지만 볼 때 재밌어서 그냥 흥미로만 보고있어. 일단 난 없다고 생각해. 세상에 귀신이 있으면 엄청 놀라운 일이잖아. 죽은 존재가 영혼이라는 일종의 부활한 형태로 사람들에게 해를 입히는데 왜 뉴스에 안 나올까. 그렇게 심각하고 신기한 일인데 뉴스에 당연히 나와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아? 여기저기에서 흔히 찾아볼 수 있는 귀신 봤다는 영상이나 글은 충분히 조작 가능하잖아. 존재의 근거가 있어야 믿던지 말던지 하지. 귀신 보인다는 무당들도 그냥 굿해서 돈 받으려고 일부러 보이는 척한다고 생각해. 다들 먹고 살아야 할 거 아냐. 설령 보인다 하더라도 그냥 환각일 듯. 일부러 외진 곳까지 가서 긴장한 상태로 귀신 생각만 하니까 그럴 수밖에 없지. 그리고 귀신한테 홀렸다며 무당한테 도움 청하는 사람들 TV 프로에 가끔 나오잖아. 미안한데 대부분 그냥 정신에 이상있는 거잖아. (물론 이 발언 절대로 비하하는 거 아님. 오해하지 말아줬으면 해..) 그리고 프로그램들도 시청률 뽑아서 먹고 살아야 하니까 일부러 자극적으로 기획하는 거고. 게다가 진작에 귀신이 있었다면 지금 지구는 완전 혼란스러울 듯. 여기저기서 귀신들이 출몰하고 사람들을 괴롭히는데 어떻게 이런 심각한 사건을 아무런 조치도 없이 방치하고만 있냐고
이름없음 2021/08/26 02:47:38 ID : 5cJSE003u8o
난 귀신, 유령 그런 존재가 없다고 확신할 수는 없다고 생각해. 우선 내가 잘못 본 것일 수 있다 해도 난 귀신으로 추정되는 존재를 본 적 있거든. 참고 삼아 말하는데 일부러 외진 곳에 가서 귀신 생각하고 그런 상황이 아니라 밤에 화장실을 가는 일상적인 상황이었어. 밤과 어둠이라는 게 무서울 수 있지만 그렇게 귀신으로 추정되는 거 보기 전에는 다 잠든 밤에 달빛 비춰서 창문의 무늬대로 생긴 그림자 보는 거 좋아하던 사람이었기 때문에 딱히 무섭다는 생각을 한 것도 아니었고. 어디서 본 건데 귀신을 평소에 인식 못하는 건 차원이 다르기 때문이 아닐까? 하는 이야기도 있더라고. 난 귀신은 세상에 남은 얼룩 같은 게 아닐까 싶기도 하고. 어쨌든 있든 없든 귀신이란 상당히 흥미로운 주제라고 생각해. 어차피 있든 없든 증명이 어려우니 없다고 생각하고 사는 게 편하지.
이름없음 2024/02/01 16:12:58 ID : tjxU5bvdBhA
고양이와 강아지는 허공에 무엇을 본걸까 날파리? 귀신이 아닌 우리보다 더 발달된 고도의 문명의 존재?
이름없음 2024/02/01 16:19:40 ID : ldDupVamsmL
이게 더 맞다고 봄.. 인간의 영혼->사후 귀신을 본 게 아니라 우리가 못보는 자외선 등을 보고 파레이돌리아 현상처럼 착각하는 거 아닐까?
이름없음 2024/02/10 22:05:00 ID : 8o5fgi9vyFc
난 원래 믿는 편이었는데 한번 본 이후로 찐이라고 확신하게됨… 근데 이게 참 경험담으로밖에 증명이 안되고 누구한테 말해도 믿으라고 강요하는 꼴이 될까봐 말은 안하고다님 그냥 한 번 봤고 있다고 생각한다~ 정도
이름없음 2024/02/10 22:31:50 ID : oK6rBy5byE8
귀신이 있다면 못 먹고 죽은 아프리카 흑인 기아들과 중국의 탄압 속에 스러진 소수민족들과 하다못해 여러 가지 성인병으로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난 사람들은 왜 안 보임? 다들 하나같이 똑같은 형상에 똑같은 귀신만 보는데 그건 그냥 심리적인 공포감에서 다가오는 것일 뿐 귀신이 존재한다고 볼 수는 없음. 신과 귀신의 공통적인 면모는 증명할 수 있는 부분이 개인의 경험이라는거임. 과학과 여러 가지 현실적인 근거와 증거들로 일궈진 세상의 부분들은 모두들 다 납득하고 넘어가지만 신과 귀신같이 누군가의 개인적 증명이나 하다못해 2024년에 찍힌 심령사진이라지만 1978년에 찍은듯한 풍화된 사진을 가지고 보편적으로 모두에게 존재한다고 인정해달라는 건 이기적인 거지.. 그래서 난 종교도 싫어함 왜 인간의 심리적인 부분을 자극해서 어떤 것에 매달리게 만드는 것이지? 실존 여부도 증명 못하면서 그렇게 부르짓다니... 물론 실존 여부가 그것들을 정당화해주는 건 아니지만 적어도 자기가 믿고 있는게 누군가의 허언이나 농담은 아니란건 알아야지..
이름없음 2024/02/16 21:31:34 ID : wFfPhbwlhbv
난 없다고 생각해 일단 내가 귀신 체험같은 거 못해봤기도 하고 예전엔 귀신, 저주라고 굳게 믿어왔던 것들이 과학으로 원리가 규명되기도 하고 (신성한 고목 자르면 자르던 목수가 죽는다는 저주는 그냥 고목 안이 썩어가면서 생긴 유독가스가 토목공사 과정에서 배출된 거고, 가위눌림은 뇌는 깼는데 몸이 안 깨서 뇌의 명령을 듣지 않기 때문에 생기는 오류현상) 또 귀신이 있다면...지구가 탄생하고 억울하게 죽어 이승에 한 맺힌 사람들이 꽤 될텐데 귀신이 활개칠 부동산이 없지 않을까... 또!! 귀신(영혼)이 지구 땅에 붙어있을 만큼의 중력을 받을 수 있을까? 헬륨 풍선도 놓치면 슝 날아가는데 귀신은 더 가볍지 않을까? (이건 내 생각은 아니고 죽자마자 지구 밖으로 날아가 영원히 우주를 떠돌게 됐다는 sf 단편소설 내용인데 되게 그럴듯해서 언급함)
이름없음 2024/02/24 01:00:18 ID : 4IJQljyZcoF
내가 경험한 것도 있고 목격담이 전 세계에 너무 많잖아 그게 다 거짓말이나 착각으로 볼 수는 없을 것 같아

레스 작성
3레스우리나라에 양극화는 실존하는걸까new 233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분 전
10레스우리나라는 경제대국을 지향해야한다 vs 문화대국을 지향해야 한다new 2819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17레스향수 뿌리고 버스 타는 거 민폐다vs아니다new 9888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15시간 전
14레스여러분들이 만약 군인 내지는 경찰관인데new 1564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15시간 전
27레스대마초 합법화new 10460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15시간 전
7레스찐따는 선천적인 걸까 후천적인 걸까?(+ 찐따 발생의 이유가 궁금)new 2893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3시간 전
6레스모태신앙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3330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4.12
4레스성폭행으로 낳은 자식을 사랑할 수 있다 vs 없다. 1742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4.12
36레스귀신은 실제로 있다 vs 귀신따위는 없다. 8954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4.09
27레스노력은 선천적인 재능일까 후천적으로 길러지는 걸까? 10428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30
1레스 3793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28
7레스목숨을 건 파업이 정당하다고 생각해? 10913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27
7레스안락사 및 조력자살(존엄사) 합법화 찬반 토론 10237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25
2레스‘아홀로틀 도마뱀 로드킬’ 표절 찬성 vs 반대🥸🥸🥸🥸🥸 6395 Hit
토론 이름 : B 2024.03.24
849레스낙태 찬성vs반대 23512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16
17레스의사들 리베이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8941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16
6레스여성 왕의 동성 배우자는 국서 vs 왕비 7741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13
8레스롤에 1대1vs격겜 12514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07
12레스사랑하는 사람보다 하루 빨리 죽기 vs 하루 늦게 죽기 13925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06
476레스🌸토론판 잡담스레 1판🌸 27030 Hit
토론 이름 : 이름없음 202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