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미스테리일지 괴담일지 모르겠는데 어머니께 듣기로는 귀신이 알려주는 거라고 해서 괴담판에 써봤어!

>>100 오.. 포비아... 일수도.. 있지 않을까 아마.....? 나는 조상신이 아니라 잘 모르겠네, 아마 내게 조상신이 있으면 나를 저주하는 쪽이 아닐까 싶기도 하고.. 으으으으ㅡㅁ..... 아마 포비아는 아니라고 하겠지만 그래도 남자를 만나야지!!! 라고 할수는 있음

>>101 >>103 아하 글쿠나...! 근데 씻을때도 같이 있다는 건... 뭐 어느정도 설마하는 감은 있었지만......ㅋㅋㅋㅋㅋㅋㅠㅠㅠ 뭐 그래도 조상이면 어르신일테니까 만약에 포비아라도 그렇게 화는 안 날꺼야. 어차피 나한테 화도 못낼 거 아냐?! ㅋㅋㅋ 어쨌든 한 번 지금 점으로 물어봐야겠다. 레주 말 들어보니 뭔가 또다시 점쳐볼 용기를 얻었달까?(귀찮아할까봐ㅋㅋㅋ) 그리고 혹시 점칠 때 누가 옆에 있으면 불편해 해? 혹시 모르니깐!

>>104 화는... 내지. 사람 여러명 있어도 상관없어! 상대도 물어봐도 답해주기도 함.

혹시 내가 진짜 겁이 많아서 그런데 다른 사람이랑 같이있어도 할 수 있어?

>>106 나도 혈육인 친언니랑 같이 자주 하고 어머니랑도 한적 많았어~~ 친구랑도 했었는데 잘 돼!1

>>105 아...그런가. 나 방금전까지 계속 수호령이랑 점으로 대화하고 있었거든? 근데 갑자기 손가락에 이상한 힘(?)이 들면서 반지가 떨어졌어. 이거 수호령이 화낸 걸까...?

>>108 그으건 나도 잘 모르겠다.. 아마 손에 쥐가 난게 아닐까, 아니면 뭐든 다 물어보려고 해서 이제 그만하라는 뜻? 물어보는게 가장 빠르고 좋아

>>109 아 미안 그래서 물어봤었어 😂자기가 그런 거 아니래. 민망쓰 (  ゚ ▽ ゚ ;) 내가 너무 신나서 계속 물어봤더니 ㅋㅋㅋㅋ

와 진짜 이거 대박인거같아,, 처음엔 미신이겠거니 눈팅만 해봤는데 한편으론 궁금하더라구? 별 위험한건 없댔으니 한번 해보자 싶어서 심심해서 해봤어 난 커플링 금반지로 했거든 진짜 대박인게.. 내가 콧바람이든 어느 바람이든 아예 안불었고 팔, 손도 안 움직이도록 고정하고 여러 질문을 하다가 맞으면 원을 크게 그려달라하니까 가만히 있던 반지가 서서히 움직이면서 진짜 미친듯이 원 모양으로 휭휭 둥글게 반지가 휘둘러 돌아가는 거 보고 좀 소름돋았엉..ㅋㅋ 무서우면서도 흥미롭더라ㅎㅎ 남친 자고있어서 깽까봐 말도 그냥 평상시처럼 못 말하고 아주 소곤소곤하게 말했거든..ㅋㅋㅋㅋ 수호령이랬구 나를 지켜주시고 예뻐해주신다더라구ㅎ 진짜 그냥 너무 신기하고 이런 경험은 첨이라 쓸데없는 질문들 막 하다가 마지막에는 이제 그만 저 질문 그만하고 저러갈까요? 저랑 더 놀고싶으면 원을 크게 그려달라하고 이만 자러갔으면 좋겠다면 엄지방향보고 가로로 흔들어 달라니까 엄지방향 가로로 반지가 흔들거리더라구 ㅋㅋㅋㅋㅋㅋ 그렇게 다음에 또 질문하러와도 될까요 괜찮다면 원을 크게 그려달라니까 또 잠잠했던 반지가 서서히 원을 그리더라고.. ㅋㅋㅋㅋㅋㅋ 그러고 감사인사 나누고 이제 후기를 쓰는데 진짜 소름돋으면서 신기한 경험이야 ㅎㅎ 이런 반지점 알려줘서 너무 고마워 레주야 덕분에 재밌고 좋은 경험이었엉❤️

근데 스레주 궁금한게 있는데 여기 레스들 보면다들 수호령이 해주는 경우가 대부분인 것 같은데 그.. 혹시 주변에 있던 귀신이 수호령인 척 하고 더 이어가고 붙어있으려고 거짓말하는 경우면 어떡해..? 아닐 경우도 있겠지만 분신사바도 솔직히 두 사람이서 하는 거지만 묻고 답하는 형식에다가 방법이 간단한데도 들러붙어서 고생시키는 것들이 있잖아 내가 그 경험자이기도 해서 결국 난리났었거든 위험부담이 없다고는 했지만 확실하지 않은 것 같아서 물어봐.. 스레주는 ㄱㅊ했다고 했지만 그건 스레주 경험이고 다른 사람은 스레주가 아니니까 다를 수도 있겠다 싶어서.. 할머니 말씀처럼 크게 해꼬지 하려는 것들은 없더라도 질 나쁜 것들은 많으니까.. 대응책이라던가 그런건 아예 없는거야??

>>111 다행이네 :) 즐겁게 하길 바라! >>112 나도 처음에는 그 생각을 했었는데 어머니랑 어머니 친구, 언니, 언니 친구들, 나, 내 친구, 친구의 친구 등등등 옛날부터 내가 친구들에게 알려주고 친구들끼리도 하고 해서 아무이상 없었던거라 올린거야! 정 불안하면 소금 9: 물1로 섞어서 반지랑 손, 입, 머리카락 등등 다 닦으면 괜찮아. 수호령은 딱히 소금에 민감하지 않아서 괜찮거든. 그게 일반적인 귀신인데 수호령으로 있는거라면 좀 타격은 있겠지만...;;

혹시 체인으로 되어있어서 흐물한 형태인 금반지도 괜찮을까?? (스레딕은 처음이라 잘몰라서 이해해줘ㅠㅠ 이게 맞는지 모르겠지만 일단 스탑 걸고 달았어!)

헐 진짜 됐ㅅ어여!!!!!!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당

나 방금 하고 왔는데 조상님인데 할머니도 아니고 할아버지도 아니래... 그럼 이건 머야?? 장난치신건가??? ?

>>117 그게 펜듈럼하고 같은 거라면 걍 잡귀가 와서 장난치는 걸 수도 있다고 생각함 소통대상이 정확히 누군지 일반인으로써는 알기 힘들 듯

반지점은 색깔 변하는 진실반지 밖에 몰라

헐 되게 재미있겠다!!

나 이거 해봤는데, 내 질문에 대답해주시는 분은 제 수호령이나 조상님 이신가요? 라고 물어봤는데 그건 아니라고하고, 저를 지켜주시는 존재인가요? 했는데 그건 맞다고 하네,,ㅋㅋㅋㅋㅋㅋㅋㅋ 이건 뭘까?

>>97 근데 그러면 반지가 70번 흔들린거야..?? 아니면 기준을 정해놓고 물어본거야?

혹시 금이 포함된 반지만 돼? 금색 장난감 반지?같은건 안되려나..?

나 솔직히 이거 하고싶은데 쫄려서 못하는중ㅋㅋㅋㅋㅋ...다들 정말 된거야???완전 신기하다ㄷㄷ

나는 색이 변하는 반지밖에 몰라... 좀있다 해봐야겠다

잘못읽었었넿ㅎ 이거해본 레더들은 어느정도 맞는거같았오??

나 금반지나 도금한 반지 없는데 주변에 구하기 쉬운 그런건 읪을까?ㅠㅜ

방법 자세히 알려주라

>>122 레주가 써 놓은 방법 그대로 따라했어 아주 그냥 대차게 반지가 앞뒤로 왔다갔다 했는데 너무 빨라서 중간에 안 세고 빠트린 것도 있었을걸...ㅎㅎ 오래전이라 잊고 있었는데 오랜만에 해봐야겠다ㅋㅋㅋㅋㅋ 혹시 몰라서 스탑걸고 씀~

➖ 삭제된 레스입니다
스크랩하기
2레스 귀접현상... 13분 전 new 14 Hit
괴담 2022/08/08 12:00:2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꿈속에서 에이 뭐야 꿈이네 라고 생각해쓴ㄴ데 ㅅㅂ 21분 전 new 7 Hit
괴담 2022/08/08 12:26:41 이름 : 이름없음
94레스 고마운 귀신이 있어 47분 전 new 301 Hit
괴담 2022/08/06 23:29:17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너네 지영이 기억해? 1시간 전 new 689 Hit
괴담 2022/08/03 21:03:37 이름 : 이름없음
282레스 🐚마법의 다이스 고동님 9탄🐚 2시간 전 new 2504 Hit
괴담 2022/05/28 22:54:30 이름 : 이름없음
80레스 다이스로 점치는 스레 13 2시간 전 new 732 Hit
괴담 2022/07/16 21:37:02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모두가 함께 기록하는!! 폐허 탐험 스레 2시간 전 new 257 Hit
괴담 2022/08/05 22:21:06 이름 : ◆ArvA459ii4F
6레스 오라 색하고 성격이랑 관련있다던데 5시간 전 new 136 Hit
괴담 2022/08/07 21:13:33 이름 : 이름없음
22레스 영안 9시간 전 new 528 Hit
괴담 2022/08/01 18:39:51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전신 차크라 열린 사람 후기 [퍼옴] 9시간 전 new 336 Hit
괴담 2022/08/06 12:44:05 이름 : 이름없음
203레스 바라는것을 적으면 이루어져 9시간 전 new 5984 Hit
괴담 2022/01/20 16:33:07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여기에 올리면 공론화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적어봄 10시간 전 new 170 Hit
괴담 2022/08/07 20:45:10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자기가 얼마나 겁쟁이였는지 말해보자 10시간 전 new 378 Hit
괴담 2022/07/20 01:55:58 이름 : 이름없음
468레스 수호령이란건 말야 11시간 전 new 7339 Hit
괴담 2021/12/09 23:09:13 이름 : 이름없음
112레스 나 귀신 봐 질문 답변해줄게 5 13시간 전 new 1888 Hit
괴담 2022/07/22 19:31:0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