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로 잘 맞는것 같아? 지금 내가 타로 배우고 있는데 주변 애들 한테 봐주면 어떨까 싶어서. 기독교 다니는 내 친구가 타로 개 뻥이라고 막 싸이비 라는 식 으로 말해서 좀 기분 상하긴 했었어.. 친구들 타로 봐주면 걔네도 싸이비라고 생각할까...

난 점 같은건 안 믿는데 네 친구들은 사이비라고 생각하진 않고 그냥 재밌게 잘 놀았다 정도 아닐까.

나 아까 재미로 그냥 인터넷 타로 봤는데 너무 잘 맞아서 소름이었어...

재미로 보고 재미로 믿어! 좋은거 나오면 믿고~ 나쁜거 나오면 조심하고 예방하고 믿어서 피해 볼건 없지 않남ㅇㅅㅇ

잘 맞는 경우도 있고.. 해주는사람, 받는 사람마다 다른듯 그렇다고 개 뻥까지는 아니고 적당히 거를건 거르는.

그냥 아무나한테 끼워맞춰도 맞을 것 같은 이야기들이라서 딱히 안 믿어

타로는 미래를 맞추는 애가 아니여 속마음을 맞추는 친구지 미래 방향성까지 볼 수 있는데 외부 환경이 바뀌거나 생각이 바뀌면 미래도 바뀌어짐 속마음까지 보고 작전은 알아서 짜야 함

타로에게 조언해 달라고 하면 해줌 조언을 얻기 위해 만든 카드기 때문에 하지만 위로해주는 카드는 아님 펙트만 때림 위로는 오라클에게 얻어야 함 아마 미래까지 보여주는 애가 룬점인 걸로 아는데 걔는 타로보다 더 정확하고 자세한 질문을 던져야 하는 걸로 알아

기독교 친구가 타로를 불신하는 건 간단해 뭐야 성경을 믿는 쪽은 오컬트를 악마의 숭배로 생각하기 때문임

종교 정치 같은 건 생각이 확고해서 대화가 안 통해..그냥 걔는 그런가보다 생각하고 걔랑 만날 때는 오컬트 얘기 하지마 그냥 걔 기준에는 말도 안되는 거야 머리 아프게 상대를 설득시키지 말고 그냥 그런가보다 넘어가

나도 교회 한창다닐때는 사주도안보고 손금, 관상, 타로 이런거 일절 받아본적없어서 그 교회다닌다는 친구도 그냥 거부감 드는거일꺼야 그냥 그렇구나 하고 넘어가 괜찮오 난 솔직히 교회다닐때도 친구 타로보는거 많이 따라갔었어ㅋㅋ

솔직히 에이 당연히 아니지 하고 안 믿기는 하는데 막상 내 결과 보면 뭔가 그렇게 해야 할 것 같은 느낌적인느낌 ㅜ

나는 믿어.. 저번에 오프로 타로 봤는데 이번 겨울에 남자 생기는거+합격(여러군데 물어봤는데 어떤곳은 합격, 어떤곳은 불합격 으로 나왔었는데 다 맞추심,,)+연예인이라고 말 안하고 연예인이랑 연애운 물어봤는데 그 분이 카드 뽑아보고 나한테 “이 사람은 고객님이랑 일면식 없는 사람인 것 같은데.. 연예인이에요?” 이렇게 질문하심 ㅎㅎ 그 이후로 타로 믿는당.. 그냥 내가 간 타로집 타로리더 분이 잘 읽는 것일수도 잇구..ㅎㅎ

전혀 안 믿지만 그냥 재미로 보는 거 좋아해. 안 믿는 이유는.. ㅋㅋ 단 한 번도 연애운이 맞은 적이 없다,,,,,,,,,ㅋㅋㅋㅋㅋㅋㅋ ㅜㅜ

나는 재미삼아 타로 보러다녀서 맹신은 안 해. 근데 타로가 사이비는 아니지. 어디에 피해를 주니, 악영향을 주니, 뭐하니? 아무것도 모르면서 그런 말 하는게 정말 바보같고 한심스러워

맹신까진 아닌데 믿어 ㅎㅎㅎ 약간 재미삼아?? 맞으면 소름 안 맞으면 아니넹~ 이런 정도?? 근데 타로 짱 좋아해 나도 그런 친구 있었으면 좋겠다 근데 사이비 라고 하는 건 그 친구가 살짝 이상한 듯 함 하기 싫음 안 하면 되지 왜 굳이 사이비라는 둥 깜..?

나는 타로 믿는 편! 내 친구가 타로 종종 봐주는데 엄청 잘 맞더라구! 내가 햇갈린 남자애가 있었는데 걔가 타로 보면서 과거에는 둘이 잘 맞았는데 갑자기 사이 안 좋아지겠구만 이러는 거야 나는 '뭔 개연성 없는소리여..' 이랬는데 진짜 갑자기 뜬금없이 사이 멀어졌어 그때부터 믿게 되었어! 물론 너무 말 안되는 거는 안 믿고 부정적인 걸로 막 골골거리는 정도까지는 아니야

인터넷이나 유튜브 같은 무료 타로는 거의 다 안 맞더라구 20%정도 맞나..? 근데 돈 내고 하는 거 있자낭 카톡 옾채같은거? 그건 거의 맞던데

완전 확실하게 일어나는건 맞추는것 같아 나 대학 다 광탈해서 가고싶은거 하나 남았었거든 대학 결과는 타로 안 치려고 해서 그냥 있었는데 이 때 너무 불안해서 해봤거든 근데 모든 카드가 긍정적으로 떴었어 다른 때는 다 애매하게 나왔는데 이 순간만큼은 딱 떨어져서 신기했던 기억이 있다

완전히 믿지는 않는데 조~금은 믿고 나는 그냥 그 설명을 듣는 그런게 좋아 ㅋㅋ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851레스 💮願夢現💮 12분 전 new 1931 Hit
미스터리 2021/07/14 10:03:55 이름 : 이름없음
574레스 ---- 𝖜𝖎𝖙𝖈𝖍 𝖘𝖍𝖔𝖕 --- 원하는것을 이루는법을 알려드립니다 1시간 전 new 2063 Hit
미스터리 2021/08/09 04:50:03 이름 : 이름없음
366레스 다이스로 점치는 스레 4 3시간 전 new 463 Hit
미스터리 2021/08/10 22:02:29 이름 : 뜨레주
79레스 맞춤선물상점 20시간 전 new 276 Hit
미스터리 2021/08/26 19:01:03 이름 : ?
801레스 바라는 것을 적으면 이루어져 2021.09.15 3470 Hit
미스터리 2021/02/20 23:18:30 이름 : X
59레스 행운상점[open] 2021.09.15 190 Hit
미스터리 2021/07/30 17:24:00 이름 : 마음을삽니다
264레스 🐚마법의 다이스 고동님 5탄🐚 2021.09.15 371 Hit
미스터리 2021/08/23 13:32:22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백마법사의 고민상담 2021.09.15 125 Hit
미스터리 2021/09/13 22:26:52 이름 : 이름없음
335레스 그냥 감으로 레더들 점쳐줄께..! 2021.09.15 635 Hit
미스터리 2021/08/30 16:01:49 이름 : 이름없음
207레스 𝓜𝓪𝓰𝓲𝓬 𝓼𝓴𝓸𝓹 𝓸𝓯 𝓣𝓮𝓪 - 따뜻한 차 한잔과 소소한 운세 2021.09.14 1385 Hit
미스터리 2020/05/19 02:40:02 이름 : 𝓜𝓪𝓭𝓪𝓶
4레스 익숙한 지역과 숫자가 보임 2021.09.14 63 Hit
미스터리 2021/09/14 00:25:28 이름 : 이름없음
195레스 /스레주 아픔 잠시 멈춤/생년월일 적으면 이름 비스무리한 거 추천해줄게 2021.09.13 619 Hit
미스터리 2021/08/20 15:03:3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각자 신기하거나 오싹했던 경험 적어보자! 2021.09.13 29 Hit
미스터리 2021/09/13 20:35:45 이름 : 이름없음
80레스 타로 봐줄게 2021.09.13 205 Hit
미스터리 2021/09/10 19:31:31 이름 : 이름없음
41레스 {하루 가게-2}[OPEN] 2021.09.12 152 Hit
미스터리 2021/08/04 12:59:09 이름 : 주인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