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이름없음 2018/03/14 17:45:16 ID : ZdyHCkmsmIL
어린 시절에는 내가 뭔가 위대한 사람이 될 수 있을 줄 알았다. 내가 성인이 될 무렵에는 이미 대단한 일을 해냈을 줄 알았다. 그런데 아니였다. 20살이 된 지금도 나는 여전히 상처받기 쉽고 말 잘 못하는, 내 감정을 정리하는 법조차 모르는 그냥 꼬맹이다. 여전히 게으르고 여전히 겁이 많다. 현실도피성 상상의 나래를 펼치기를 좋아한다. 여느 젊은이들과 같이 세상의 형태에 화를 내지만, 그것을 바꾸기 위해 뭘 어떻게 해야겠다고 결심하지는 않는다. 나는 내가 외국에 나가 일할 줄 알았다. 그리고 행복하고 멋지게 살 줄 알았다. 내가 동경했던 사람들을 보며 언젠가 저렇게 되겠노라 다짐했었다. 하지만 어느 순간 그 사람들 역시도 결국에는 인간에 불과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와 함께 내가 결코 특별한 인간이 아니라는 것 역시도 알게 되었다. 대학에 합격했다. 원하는 대학은 아니였지만 그래도 서울 내 4년제, 그럭저럭 명문대라고 부르기에는 부족함이 없는 대학이다. 새로 산 옷을 입고 새로 산 가방을 매고 학교에 갔다. 그리고 이제는 뭔가 새로운 세상이 내 눈 앞에 펼쳐질 것이라 기대했다. 하지만 내가 그곳에서 알게 된 것은, 결국 그곳에서도 나는 '나'일 뿐이라는 사실이였다.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았다.
이름없음 2023/10/05 00:22:53 ID : mIFhcJWo5e7
어중간한 재능은 늘 저주라고 생각해

레스 작성
305레스그래, 네가 이겼다!new 1762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1분 전
721레스회계를 했고, SQL을 익히며, 수영은 안 합니다new 6685 Hit
일기 이름 : 울새 16분 전
694레스심해 10new 7722 Hit
일기 이름 : ◆hwHCpbxA42K 28분 전
397레스네 번째 제목new 2391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33분 전
345레스파리지옥new 2581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39분 전
290레스슈뢰딩거의 관짝new 4364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48분 전
165레스어떤 사랑은 우주를 가로지르기도 하는걸요new 1903 Hit
일기 이름 : ◆SIIK4Y060rg 1시간 전
72레스위씨일가new 1583 Hit
일기 이름 : 千羽 1시간 전
147레스어쩌고저쩌고 2판new 1805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520레스이세계에선 공작인 내가 현실에선 무일푼?!new 7025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250레스Ring around the rosie, A pocket full of posiesnew 1639 Hit
일기 이름 : ◆pSHxDtbbjvB 2시간 전
954레스허수아비 3 (부제: 사람 살려)new 9407 Hit
일기 이름 : ◆3u8o5humpPd 2시간 전
415레스겨우 그까짓 힘으로 감히new 3159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484레스너의 갈비를 잘라다가 며칠은 고아먹었다new 7667 Hit
일기 이름 : ◆kq59fRCkrgq 3시간 전
960레스☁️To. my youth_혼자서 힘들어 할 너에게new 6845 Hit
일기 이름 : ◆lDzapQoNy0n 3시간 전
335레스걍사는얘기new 4650 Hit
일기 이름 : 도토리 3시간 전
270레스🍰딸기 쇼트케이크🍰new 3143 Hit
일기 이름 : ikmyeongchan 5시간 전
140레스마르크스의 반댓말은?new 3060 Hit
일기 이름 : 산호 7시간 전
383레스알아요 지금이 아니면 또 아주 오래된 사람이 되어버릴 난new 1874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486레스사람살려 회사에 사람이 갇혓어요new 7375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9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