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일기야

어릴 때부터 혼자였어. 아무리 친구를 사귀려고 버둥대어도 그냥 친구는 있겠지만, 친한 친구는 없었어. 누구나 친하다고 생각하는 친구 진짜 소울메이트 하나 쯤은 있잖아. 난 없어. 친구들이 부러웠어. 나는 의지할 친구 하나 없는데 다들 있어보이더라. 맞아 표면적인게 다는 아니겠지. 근데 나 너무 무기력하고 살기 싫어. 그만하고싶다.

어릴 때부터 학원에서 6년간 맞고, 고통에 적응이 되었는지 이젠 맞는거로는 그렇게 고통스럽지가 않아. 그냥 난 왜 이렇지 난 왜 이렇게 쓸모가 없지 생각을 해. 잘하는거 띄어난거 하나 없는 내가 이 세상에 왜 있지. 이 우주에서 난 한없이 작은 먼지일 뿐인데. 그리고 나 강박이 너무 심하다? 행복한 모습만 보여야 될 것 같고 꼭 행복해야만 하는 거 같아. 항상 웃어야되고 근심걱정 없어보여야되고 그래야 될 거 같아. 나 너무 망가진거같아.. 죽고싶어. 누가 나한테 잘 하고 있다고 곧 좋아질거라고 불헹도 왔으니 행복이 곧 올거라고 해주면 좋겠어. 중학교 때 왕따 당하고 엄마한테 말 했는데 더 악화되기만 했어. 그 때 깨닳았어. 부모님께 말 해봤자 아무런 소용이 없구나.. 그 후로는 내 감정 내 생각 나에 관한 모든 것을 말 하지 않았어. 그냥 난.. 쭉 혼자였어. 형제도 없고 친구도 없어. 그냥 도태된 기분이야. 사람이 의심되고 무서울 때도 있어. 내가 너무 예민한 탓이라고 내 탓으로 돌려.

이걸 읽는 사람이 있을까 사실 힘들다고도 못하갰어 사람마다 힘듦은 다른 거지만 나보다 힘든 사람이 너무 많은걸..
스크랩하기
369레스 솔직하기도 하고 아니기도 한 일기장 8분 전 new 767 Hit
일기 2022/02/16 14:49:44 이름 : 이름없음
65레스 여름을 잘 보내란 말은 이 여름 더 이상 만나주지 않겠다는 말 14분 전 new 337 Hit
일기 2022/05/11 12:43:57 이름 : 산호
964레스 호흡 20분 전 new 903 Hit
일기 2022/04/15 10:46:14 이름 : 이름없음
440레스 🌱 새싹레주의 대학생 라잎 : 혼자 사는 법을 배우는 중입니다 26분 전 new 1244 Hit
일기 2022/04/01 07:24:57 이름 : 새싹레주◆U3Ru8palbjB
443레스 제목없음 27분 전 new 945 Hit
일기 2022/04/30 14:21:08 이름 : 이름없음
657레스 NEVER THE LESS, 그럼에도 불구하고 35분 전 new 957 Hit
일기 2022/04/08 00:48:07 이름 : 꽃이 핀 산하엽
506레스 하늘을 꿈꾸어야 할 것 같은 밤이었다. 36분 전 new 1013 Hit
일기 2019/10/10 13:44:13 이름 : 새벽감성 ◆mljBBvBe7Al
177레스 그냥 잡소리 42분 전 new 227 Hit
일기 2022/05/07 16:20:26 이름 : 이름없음
461레스 좋아해 1시간 전 new 539 Hit
일기 2022/05/08 13:13:39 이름 : 광대
59레스 너는 나를 살게 하는 빛 1시간 전 new 201 Hit
일기 2022/05/11 10:48:14 이름 : 하얀
3레스 🧸일기판 카페 개업🍰 어서오세요 ღゝ◡╹)ノ✧˖° 1시간 전 new 28 Hit
일기 2022/05/26 09:47:50 이름 : ◆f9dyK4Y2nDB
307레스 가을 타 겨울 내릴 눈 1시간 전 new 521 Hit
일기 2021/08/16 02:45:18 이름 : ◆dA0oIMjfVhu
617레스 난 도대체 뭐하는 놈이냐 2시간 전 new 636 Hit
일기 2022/04/27 00:10:01 이름 : 이름없음
529레스 처음부터 그랬듯이 2시간 전 new 641 Hit
일기 2022/03/13 00:55:25 이름 : 이름
116레스 소원을 비는 스레2 2시간 전 new 282 Hit
일기 2022/02/16 00:03:56 이름 : ◆Y5TQlbeL85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