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이름없음 2023/03/16 02:52:32 ID : GoFeJSMrBvx
뭐 자각몽 성공하려면... 꿈이라도 기억해야 하는데, 멍하니 있다보면 전혀 기억이 안 나기 때문에 .. 일단 꿈일기부터 써 보는 스레
이름없음 2023/03/16 03:10:38 ID : GoFeJSMrBvx
3월 15일 2023년 나는 가만히 서서 벽만한 창문으로 해가 지는 걸 보고 있었다. 풍경이 아름다웠다. 큰 창문으로 방안을 가득 채우는 빛이 따뜻해서 기분이 좋았다. 어느새 주변은 교실로 바뀌었다. 이미 전학 갔던 친구가 나타나 뭐 보냐며 말을 걸어왔다. 뭐라 대답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 기분이 너무 이상해서 창문에서 시선을 돌렸다. 고양이가 다리에 머리를 부볐다. 웃으면서 쭈그려 앉아 고양이를 쓰다듬으려 손을 뻗는 순간 주변이 또 확 바뀐다. 벽만한 창문은 아직도 그대로 있는데, 밖도 안도 모두 바뀌었다. 밖에서는 눈이 펑펑 내리는 중이었다. 안은 아주 크고 고요한 복도로 바뀌어있었다. 까만 바닥에서 빛이 날 정도로 깨끗하게 청소 되어있는. 바닥이 대리석이었는지도 모르겠다. 고양이는 온데간데 없어졌고, 실내에는 불이 꺼져 긴 복도의 한 면을 차지하는 큰 창문들을 통해 들어오는 빛만이 있었다. 고개를 들어보니 머리가 회색인 남자아이가 서있었다. 10살... 아니, 18살? 처음 봤을 때는 10살처럼 보였는데, 그 다음 순간 이상하게도 18살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현대의 차림은 아닌듯한 심플한 셔츠와 바지, 부츠를 신고 있었다. 눈동자는 아주 예쁘고 영롱한 청록색으로 빛났던 게 기억난다. 내 쪽을 보고 있진 않았고, 그 애도 창문 밖을 바라보고 있었다. 기억나? 목소리는 들리지 않았던 것 같은데, 그 애 입은 움직였고 나는 말을 알아들었다. 심지어 목소리가 굉장히 포근하다는 생각까지 했다. 뭐 봐? 하고 물었던 것 같은데, 그 애는 대답하지 않고 창밖만 바라보다 가을이 왔으면 좋겠다는 말을 남기고 사라졌다. 기다렸다는듯이 계절이 바뀌었고, 은행나무잎으로 가득찬 창밖을 바라보면서 울었다. 내가. 왜 울었는지 기억이안 난다. 그냥 이유가 없었을 수도 있다. 10살의 그 애가 다시 나타나서 옆에 앉아 같이 울었다. 계절이 바뀌고 생이 바뀌어도 우리가 이럴 수 밖에 없는 것은 운명일 뿐일까, 뭐 이런 말을 했던 것 같다. 말도 안되는 말이었는데 꿈속의 나는 그 말이 서글퍼서 그 애를 안고 또 울었다. 노란 은행나무 잎이 어딘가에서 들어왔다. 그걸 잡으려고 손을 뻗는 순간 그 애는 다시 사라졌고 창문도 사라졌다. 어느새 은행나무 숲 가운데 서있었다. 손을 펴보니 노란 공이 있었다. 그 순간, 깼다.
이름없음 2023/03/16 03:12:42 ID : GoFeJSMrBvx
감상평: 뭐지 꿈이 원래 그렇다지만 너무 뜬금없다. 꿈속의 나만 이해하고 정작 진짜 나는 이해 못하는 꿈이라니.. 그래도 하나 좋았던 건 꿈이 정말 예뻤다. 그런 큰 창문이 있는 집에서 살고 싶어했는데, 그래서 이런 꿈을 꿨나? 근데 확실히 바로 쓰니까 기억이 사라지지 않는다.
이름없음 2023/03/28 06:53:55 ID : bfO5Xy1u1dD
에.. 그후로 꿈이 기억이 안남 아제발...나도 꿈일기 쓰고 싶다고
4레스꿈속에서 다친걸 현실에서도 똑같이 통증을 느낄 수 있어? 1020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25
14레스꿈 일기장 5465 Hit
이름 : ◆eJWlzXwE01d 24.06.25
1레스레전드 꿈 하나 꿨는데 114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24
2레스방금 막 꾼 꿈인데... 623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7
2레스똥꿈 진짜 좋은거 맞아...? 880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5
1레스꿈이라는 거 있잖아 1437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5
1레스서울 소재 고등학교 중에 새파란 교복 있는 학교 있나? 773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4
240레스현자의 꿈 일기 ⅱ. 27981 Hit
이름 : 현자 24.06.14
4레스악몽 사드립니다 895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4
2레스다들 재밌는 꿈 많이 꾸네 853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3
3레스꿈 해몽 해줄 사람+ 꿈 일기! 해몽해주는 사람 환영 1044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0
2레스진짜 잘생긴 사람하고 연애하는 꿈 꿨음 1073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0
2레스1년정도 똑같은 꿈을 매일 꾸고 있어. 1080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10
4레스난 왜 루시드드림이 안 돼 2071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09
847레스햇수로 3년동안 내가 반강제로 했던 꿈 관리자이야기 36331 Hit
이름 : 텔라 24.06.09
14레스다들 눈 뜨고 꿈꿔본 경험 한번씩은 있자나 2652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09
2레스약간 19?) 자꾸 작년에 짝사랑 오지게 했던 애가 꿈에 나와 근데 심지어 야한꿈이야 1633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02
3레스아무 생각 없는 남자애가 자꾸 꿈에 나와 2107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02
7레스안녕 내가 꾼 기묘한 꿈이야기 들어볼래? 2449 Hit
이름 : 이름없음 24.06.01
1레스꿈해몽 부탁해..ㅠㅠ 2031 Hit
이름 : 이름없음 24.0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