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쳐 지나가세요~ *난입 환영.

일단 나한텐 오늘이 가장 중요하고 오늘이 가장 소중하다. 내일도 좋지만 지금 내 앞에 있는건 현실 뿐이니까 오늘의 내가 차곡차곡 쌓여 만들어지는게 미래인데 오늘의 내가 가장 소중해야 내일의 나도 가장 소중한거 아닐까

이상하게 꿈파 브금만 들으면 눈물이 남. 이젠 나보다 어린 아이들이 되었고 중학생들이 그 짓들을 하면서 새벽 연습에 몰두하고 밤 늦게까지 공부하며 지내는게 얼마나 힘든 일이었을까. 고등학생이 되고 입시를 해보니 생각이 많아진다. 어릴때도 나는 공부를 잘 해본 적이 없었다. 물론 오늘도 마찬가지이고. 그렇다고 해서 별로 부끄럽거나 후회하진 않는다. 그냥 과거의 나 또한 그날 그날 하루를 알차고 즐겁게 보냈구나 싶다. 아마 사회인이 되어서도 알바를 하며 먹고 살게 되어도 내 생각은 마찬가지일 것이다.

난 남들이 부러워 본 적이 없다. 부럽기 보단 내겐 부족한 모습이 멋있었다. 하지만 최근 부러운게 딱 한가지 생긴다. 바로 본인이 하고싶은걸 잘 알고 그것을 이루기 위해 나아간다는 것. 그게 제일 부럽다. 좋은 대학 좋은 학벌 다 무슨 소용일까 결국 가장 행복한 사람은 자신이 추구하는 목표대로 사는 사람들인걸

그에 비해 난 꿈이 없다. 정확히는 꿈이 없다고 보다는 추구하는 장래희망이 없다. 내 꿈은 오늘을 잘 즐기며 10년 후에 돈은 좀 없더라도 그날그날 행복하게 지내기!

음... 내가 답답하다고 느껴질 수도 있지만 나와는 가치관이 다른걸 어쩌겠어. 아마 나와 생각이 다른 사람은 상당히 계획적이고 미래를 추구하는 사람들일거야. 그치만 내일 살아있을지 10년후에도 살아있을지 우리가 어떻게 알아? 그래그래 막 말로 80살까지 잘 살면 어쩔거냐는 물음에 특별히 할 말은 없는건 맞아. 그치만 난 80대에 늙어서 벽에 똥칠해도 장난치고 밖에 나들이 나가고 살거야. 꼬부랑 할머니 하부지가 돼도 웃으면서 살면 그만이지 뭐

그리고 나도 막말로 말하지만 우리가 내일 당장 죽으면 어떡할거냐구!! 너무 아깝잖아 ㅠㅠ

자 레주는 연애따위 하지 않는다. 총 5번 정도의 연애를 하고 깨닳은 그 이유에 대해 나열해 본다 1.나 자신을 너.무 사랑함. 즉 나르시스트 2.내 징징거림과 온갖 질투를 받아낼 내 연애 상대가 불쌍함 3. 연애를 할 시간에 나를 가꾸고 살을 빼고 네일아트 하는게 더 즐거움. 그리고 친구랑 노는게 4.난 지금도 즐겁도 종종 마음 한구석이 허전하지만 그래도 덕질로 잘 채워지니 앞으로도 즐거워야 하므로 5. 내가 너무 귀여움 6.쓉덕질 들키는게 부끄러움 7. 내 취미를 눈치보면서 하고싶지 않음

8.내가 원하는 옷들을 입고싶음 9. 나 자신에 더 집중하고 싶음 10.사람을 낙원으로 착각하기 때문. 연애 상대는 낙원이 아니다. 사람을 낙원으로 삼지 말자

이 세상 별거 아니다 조까고 살아라 훸유훸유 니가 뭔데 나를 우울하게 해 무슨 자격이 있다고 훸유훸유

ㅋㅋㅋㅋㅋㅋ훸유훸유!!

>>11 다같이 외쳐보자!! 훸유 넌 내 기분을 상하게 할 자격조차 없어!! 훸유!!!!

우리에겐 일년간 52만5600분이 있고 31,536,00초가 있어. 그리고 지금 이 순간에도 내 시간은 한없지 사라져만 가고 있지. 내 시간은 정말 지치지도 않고 사라져만 가. 그치만 아깝진 않아. 우리에겐 아직도 많은 시간이 있는걸

그리고 나는 1분 1초가 아깝지 않을 정도로 내 삶을 즐기고 있어. 그래서 아깝지 않아

부모님은 자주 말해. 나중에 가서는 아 그때 좀 더 공부를 할걸 더 밤 새서 해볼걸 하고 후회할 거라고. 그치만 난 그러지 않을거야. 왜냐하면 어제도 몇년 전에도 하루를 잘 즐겼다는 뜻이고 그정도 각오는 하고 즐기는 거니까. 난 오히려 아 그때 좀만 더 놀걸 하고 후회할것 같아

나? 난 어떤사람이냐면 말이야...좋아하는게 많고 취미도 많고 귀엽구...음... 지구 멸망을 꿈꾸는 평범한 고등학교 입시생이야. 예쁘고 귀여운걸 사랑해

그리고 강철멘탈을 소유한것 같아... 너 그렇게 하면 네 주변에 아무도 안남을거야 라는 소리 들었었는데 나 어떻게 답했냐고? 지랄시나이데 그래도 너보단 많을거다데스^!^ 실제로 지금 걔보다 많아요~ㅋㅋㅋㅋㅋ

사실 첨부터 강철이었다기보단 너무 데어서 굳은살이 생긴거지

언젠가 잊혀질 수도 있는 사람 중 하나라는게 너무나 슬프다. 한쪽에게만 남은 기억으로 빛바랜 추억이 되어가는건 꽤나 슬픈 일인 것 같다. 뭐 물론 나는 그저 스쳐 지나가는 사람이 되어도 좋다. 하지만 스쳐 지나가는 것도 서로 만나 새로운 인연이 되는것도 잊혀지는 것도 결국엔 스쳐서라도 지나갔어야 만들어지는 것이기에. 나는 오늘도 그대의 스쳐지나가는 사람이 되어봅니다.

오늘 어떤 애에게 쌍년이라는 소리를 들었다. 땡큐 씨발^^ 나 내가 원하는 대로 인생을 살고 있구나?? 쌍년 뽀에버~~0.<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206레스 Q. 알판데 다른 알파랑 사귀게 되었습니다. 어떡하죠? 3분 전 new 198 Hit
일기 2021/05/17 08:59:42 이름 : 노하◆oGr9jwE9y43
34레스 한약 마시고 다이어트하기 10분 전 new 69 Hit
일기 2021/05/18 17:57:46 이름 : 이름없음
370레스 쿨타임 됐다. 탄산수 먹으러 가자! 10분 전 new 309 Hit
일기 2021/06/07 03:16:42 이름 : ◆RzQpTWjbjs9
305레스 텔레비전 11분 전 new 88 Hit
일기 2021/06/10 08:38:57 이름 : ◆MmHxDwJXzhs
127레스 오늘도 세계엔 소리가 너무 많아 13분 전 new 141 Hit
일기 2021/06/10 01:28:50 이름 : ◆rulgY7gmJVa
660레스 ✒ 고3 일지✒: 난입이 필요해 22분 전 new 765 Hit
일기 2021/03/19 17:16:54 이름 : ◆K7vA2E9s2oF
634레스 무리없이 다음 파도를 맞아 철썩이는 28분 전 new 488 Hit
일기 2021/04/08 22:13:28 이름 : ◆pWknu63V807
687레스 추신 46분 전 new 1794 Hit
일기 2019/10/23 03:54:08 이름 : ◆BBs2k9BBs3D
462레스 잡아도 뜬구름처럼 멀어져가 55분 전 new 105 Hit
일기 2021/05/26 18:34:33 이름 : ◆jjyY1irs2tz
966레스 훔쳐보지마 58분 전 new 1964 Hit
일기 2019/08/22 19:07:35 이름 : 주인
4레스 갈 곳은 없어도 발이 있으니 디뎌야지 1시간 전 new 3 Hit
일기 2021/06/19 11:47:27 이름 : ◆GnzTQnwqY1j
120레스 言語遊戱 1시간 전 new 357 Hit
일기 2021/05/22 01:05:48 이름 : ㅇㅇ
86레스 잠들고 싶어(zZ) 1시간 전 new 120 Hit
일기 2020/03/15 05:00:55 이름 : ◆nCmJWjfXy7x
306레스 쓰담쓰담 1시간 전 new 360 Hit
일기 2021/05/02 12:36:47 이름 : 이름없음
518레스 in the rain 1시간 전 new 1029 Hit
일기 2021/05/11 15:57:26 이름 : ◆k08nVhwLhx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