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2022/11/15 17:07:59 ID : Za4FdBaoHvg
첫번째 이야기: 부터 까지 난장이 나라의 주인공은 디즈니랜드의 백설공주와 결혼하기 위해 모험을 떠난다. 모험 끝에 주인공은 백설공주의 아버지인 만년설 국왕을 임신시켜서 스노드롭을 낳게 된다. 두번째 이야기: 부터 까지 스노드롭은 7살이 되었을 때 자신의 친?어머?니 만년설 국왕을 만나게 된다. 만년설 국왕으로부터 가시숲의 마녀를 처치하라는 퀘스트를 받게된 스노드롭은 가디언이라는 조직의 도움을 받기로 하는데... 그 때 가디언의 수장인 흑백설 왕자님이 나타나 가디언을 전부 살해한다. 스노드롭은 흑백설 왕자님에게 복수를 다짐한다. 세번째 이야기: 부터 까지 바다거북수인 루갈은 저주를 풀기 위해 타락천사와 함께 모험을 떠나다가 뉴욕 항구에서 가스테러 혐의로 사살당한다. 네번째 이야기: 부터 까지 17살이 된 스노드롭은 흑백설왕자님에게 복수를 하기 위해 김철수챨스라는 조직을 만든다. 동료를 모집하기 위해 머나먼 곳으로 가던 김철수챨스는 룻대월드에서 다이서기린을 만나게 된다. 다이서기린에게 스노드롭이 죽고 리더 네션도 죽자 네션은 모험을 포기한다. 다섯번째 이야기: 부터 까지 첫번째 이야기부터 네번째 이야기까지 전부 의미 없을정도로 긴 시간이 지난 어느날 나물을 좋아하는 평범한 청소년 베릴이 외딴숲에서 길잡이의 요정 네션을 발견했다. 그런데 그 때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가 나타나 인사를 건넸다. 사악한 베릴과 네션은 인사를 외면하고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를 공격했고,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는 운석을 소환해 외딴숲을 날려버렸다.
2024/04/01 01:09:35 ID : Pilu64ZjBtc
베릴은 나물을 좋아하는 평범한 소년이었다. 베릴에게는 700명의 가족이 있었지만 베릴이 의 악마와 계약한 것을 어떻게 알고 온 의 천사의 숭배자들에 의해 모두 잃게 되었다. 이제 베릴에게 남은 것은 팥빙수처럼 생긴 독사과 뿐이었다. 홀로 독사과를 가지고 외딴 숲을 걷던 베릴은 를 발견했다.
2024/04/01 02:49:14 ID : QqZimILalfU
팬티
2024/04/01 16:05:41 ID : mts8rvBe4Y4
포도주
2024/04/01 16:12:43 ID : oFfWjg5eZfU
팬티의 악마
2024/04/05 00:11:19 ID : q3RCmE8qjck
"팬티의 악마!? 어째서 여기에?!" 팬티의 악마가 여기에 있을리 없다. 그렇게 생각한 베릴은 눈을 비비고 다시 한 번 보았다. 베릴의 앞에 있는 것은 팬티의 악마와 닮은 작은 요정 같은 무언가였다. "팬티의 악마가 아니었군." 그렇다면 저건 대체 뭘까? 나무 뿌리 사이에 나뭇잎을 덮고 잠을 자는 것 같은 저것은 설마 생물체인가? 베릴은 자신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살폈다. 팬티의 악마의 계약자인 베릴은 팬티를 하는 것으로 마력을 얻을 수 있다. 그리고 베릴은 그 마력을 소모해서 팬을 소환하는 마법, 티를 소환하는 마법, 팬티를 소환하는 마법 등을 쓸 수 있다. 그리고 베릴의 손에는 독사과가 있다. 아 나물 먹고 싶다. 베릴은 했다.
2024/04/05 00:15:49 ID : jg42Fbirurb
팬티니까 입는
2024/04/05 00:35:16 ID : QqZimILalfU
팬티 입으면 마력충전ㅋㅋㅋㅋㅋㅋ
2024/04/05 01:21:10 ID : 47z9iqlAZa8
발판
2024/04/07 12:22:43 ID : 783veHzVfhs
작은 요정 같은 무언가를 먹는다.
2024/04/09 15:54:11 ID : FhcIJSNusoZ
"맛을 볼까" 베릴은 그 작은 요정 같은 무언가를 집어 먹었다. "우읍브루ㅐㅐ루레레루렐레" 그리고 토했다. "이 자식! 나를 먹다니 대체 뭐하는 녀석이냐!?" 그 작은 요정 같은 무언가를 화를 내다가 주변을 둘러보더니 하늘을 바라보았다. "세상에...몇 만 년이 지난거야. 내가 알고 있는 지식들은 전부 사라졌겠군..." 그 작은 요정 같은 무언가는 작은 소리를 중얼거리다가 베릴을 보며 말했다. "뭐 어찌됐던 만나서 반가워! 나는 길잡이의 요정, 네션! 자 너는 어디로 가고 싶니?" "가고 싶은 곳?" "음... 그러면 바라는 것이 있니?" "바라는 것...?" 나물이 먹고 싶다 가족을 살해한 포도주의 천사의 숭배자들에게 복수하고 싶다. 나물이 먹고 싶다. 베릴의 머리속에는 수많은 생각이 떠올랐다. 그리고 베릴이 네션에게 빈 소원은 바로 이었다
2024/04/09 19:53:51 ID : QqZimILalfU
이 정도면 나물에 뇌 지배당한 거 아님?
2024/04/10 00:22:17 ID : zgi65fgkpTW
근데 주인공 팬티 입고 있는거야? 만약 팬티 안입고 있으면 마법 못쓰는거야?
2024/04/12 01:45:39 ID : Pilu64ZjBtc
그런데 그 때 닌자가 나타났다. 아니 정확하게 말하자면 닌자의 (천사의 숭배자/악마의 계약자)다.
2024/04/12 10:08:15 ID : k66jg1vinSF
악마숭배자
2024/04/13 01:00:45 ID : Zjtg2Ns7dSI
버스발판
2024/04/13 17:21:10 ID : eMmHyE3wq2L
포도주의 천사를 나물로 만들기
2024/04/20 19:10:02 ID : GtxPbcoHCnO
판발
2024/04/22 06:03:17 ID : 9hcNs09wIL8
나물발판
2024/04/22 18:03:43 ID : Ny1vg1wrgi0
악마의 계약자
2024/04/23 18:08:20 ID : 9urhtjs4JRB
"묻고 싶은게 많지만 참도록 하지." "?" "아니, 역시 한 가지는 물어야겠어." 네션은 베릴에게 질문했다. "포도주의 천사는 어디있지?" "???" 베릴은 길잡이의 요정이 길을 몰라?? 라는 표정으로 네션을 바라봤다. 그것을 눈치 챈 네션은 버럭 화를 냈다. "모를 수 있지! 내가 이 숲에서 얼마나 오래 잠을 잤는데!" "얼마나 잤는데?" "아무튼 많이 잤다. 애초에 누군가가 이 숲에 들어오리라고는 상상도 못했어. 이 숲의 입구에는 가 있었거든." "는 못 봤어. 는 봤지만." "??? 가 없다고? 가 있다고?? 아니 근데 너는 왜 이 숲에 들어온거냐?" "그건...." 그 때 였다. "안녕하시오."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가 나타났다.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입니다. 그냥 지나가는 길이지만 당신들을 죽이겠습니다." 이에 네션은 그리고 베릴은
2024/04/26 12:15:45 ID : atArs066mMm
민달팽이
2024/04/26 12:15:51 ID : atArs066mMm
그 상대는
2024/04/26 12:44:46 ID : qqrAi07e6kn
코스모 도마뱀 미안 찾아보니 코모도왕도마뱀이었다
2024/04/27 10:27:02 ID : Pilu64ZjBtc
코스모 도마뱀이 뭐지 검색하니 코스모는 우주라던데 우주 도마뱀이라고 하면 되나
2024/04/27 10:31:24 ID : Pilu64ZjBtc
서로 다른 존재가 만났을 때 할 일은 2가지 뿐 우호와 경계 적극적 우호는 보다 친해지는 것. 자신의 비밀을 이야기 한다. 등등 소극적 우호는 그냥 적당히 친해지는 것. 인사를 나눈다. 등등 소극적 경계에는 거리를 유지 하며 방어적인 행동을 취한다. 등등 적극적 경계는 최고의 방어는 공격. 먼저 때린다. dice(1,4) value : 4 1이 나오면 바닥에 앉아서 이야기를 하자고 한다. 2가 나오면 인사를 하고 죽이지 말아달라고 한다. 3이 나오면 방어태세를 갖춘다. 4가 나오면 공격한다.
2024/04/27 10:31:33 ID : Pilu64ZjBtc
아니 저게 나오네
2024/04/27 10:31:44 ID : Pilu64ZjBtc
같은 조건으로 dice(1,4) value : 3
2024/04/27 10:35:53 ID : Pilu64ZjBtc
베릴은 싸우기에 앞서 자신이 팬티를 입고 있는지 확인했다. 확인결과 그 사이 네션은 어디선가 마법지팡이를 꺼내더니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를 겨누고 주문을 외웠다. "" 그 행동에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는 분노했다. "이쪽이 인사를 했으면 인사를 받아줘야하는 것이 세상의 이치인것을, 어찌하여 인사를 받아주지 않는 것인가? 통탄스럽도다. 네놈들을 시체조차 남기지 않겠다!"
2024/04/27 23:42:30 ID : QqZimILalfU
노팬티였다
2024/04/29 12:02:38 ID : MjhfcFikr9j
주문 하면 그거지
2024/04/29 12:02:56 ID : MjhfcFikr9j
아 근데 최근에 본 그거도 생각난다. 까짓거 합쳐서 다이스 굴려야지
2024/04/29 12:06:15 ID : MjhfcFikr9j
dice(1,6) value : 4 1. 크루시오 2. 임페리오 3. 아바다케다브라 4. 위상 황혼 지혜의 눈동자 5. 위상 바라밀 빛의 기둥 6. 구강 편광 까마귀와 성명 표리의 틈새
2024/04/29 12:13:34 ID : MjhfcFikr9j
명중률 dice(1,100) value : 46 회피율 dice(1,100) value : 47
2024/04/29 12:19:16 ID : MjhfcFikr9j
네션의 지팡이 끝에서 푸른 광선이 나왔다.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는 가까스로 그 광선을 피했다. "하아 하아 하아... 방금 그 광선에 깃든 힘은 설마 같은 타입의..." "모라는거냐 술식순전 창" 네션의 지팡이 끝에서 푸른 광선이 다시 나왔다. 그 광선은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에 닿자마자 사라졌다. "뭣?"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의 눈이 보라색으로 변해있었다. "시작부터 최고위 마법을 쓰게 만들다니..." "이 비겁한 녀석!" "누가 비겁하다는거냐!" 이후 네션은 했다.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는 했다.
2024/04/29 12:20:06 ID : MjhfcFikr9j
베릴은 뭐하지? 팬티의 악마의 계약자가 팬티가 없으면 무엇을 할 수 있죠? 넌 아무 마법도 못쓴다. 그럼 뭘 해야하죠?
2024/04/29 23:08:49 ID : eMmHyE3wq2L
이세계에서 닌자 슬레이어를 소환하는 마법을 시도
2024/05/01 14:54:13 ID : bfPcq1vbjwK
천애진성
2024/05/04 15:59:04 ID : JPfWjjvB9g1
도망친다?
2024/05/04 22:00:19 ID : QqZimILalfU
일단은 빤쓰런하자
2024/05/05 22:05:51 ID : y0rhusi5Wi7
네션은 지팡이를 집어던지고 양손에 주먹을 쥐었다. "후루베..."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도 양손으로 인을 맺었다. 그러자 순간 주변이 어두워졌다. 베릴과 네션은 하늘을 바라봤다. 하늘에는 거대한 운석이 떨어지고 있었다. "...유라유라..." 네션은 계속해서 이세계에서 닌자 슬레이어를 시도하는 마법을 시도 했고 베릴은 빤스런을 하기로 했다.
2024/05/05 22:21:40 ID : y0rhusi5Wi7
근데 이상하다? 노팬티인데 어떻게 빤스런을 하지? 베릴이 그렇게 생각한 순간 주변이 팬티로 가득찼다. "이곳은..!" 이 장소는 과거에 한 번 온 기억이 있다. 바로 팬티의 악마와 처음 계약을 했을 때. 이곳은 팬티의 악마가 자기 자신만을 위해 만들어낸 작은 세계. "야. 너 왜 팬티 안입고 있냐?" 뒤를 돌아보니 팬티의 악마가 불만 가득한 얼굴로 서있었다. "이거 계약위반이야. 알아?" "뭐?" "재미없는 녀석. 그러니깐 너와의 계약은 파기한다." "잠깐만 나는 너랑 계약한 것 때문에 가족을 잃었어!" "네가 가족을 잃은게 나랑 무슨 상관이야? 네 가족은 천사의 추종자들이 죽였잖아." 팬티의 악마가 베릴의 가슴을 쿡 찔렀다. 그러자 베릴의 가슴에서 팬티가 튀어나오더니 불타 사라졌다. 정신을 차리고 보니 베릴은 외딴 숲에 있었다. 하늘을 보니 운석은 더 가까이 내려와있었고 네션은 "...팔지검..." 이세계에서 닌자 슬레이어를 소환하는 마법을 시도하는 중이었다. 팬티의 악마와 계약했다는 것만 빼면 나물을 좋아하는 평범한 청소년 베릴은 이제 나물을 좋아하는 평범했던 청소년 베릴이 되었다. 이제 베릴은
2024/05/07 00:01:49 ID : 1js1hfglCo5
그럼 이제 나물을 먹자
2024/05/07 04:12:23 ID : eMmHyE3wq2L
이렇게 된거 나물의 악마가 있다면 소환하고 계약해보자
2024/05/07 22:36:05 ID : Pilu64ZjBtc
"...이계인살...." 운석이 떨어지는 와중에도 네션은 계속해서 이세계에서 닌자 슬레이어를 소환하는 마법을 시도했다. 베릴은 나물의 악마를 소환해보기로 했다. 하지만 어떻게? 그 때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가 천애진성으로 소환한 운석이 외딴숲에 충돌했다. 엄청난 질량을 가진 운석이 충돌하여 외딴숲과 그곳에 있던 네션, 닌자의 악마의 계약자, 베릴, 코스모도마뱀이 아닌 코모도왕도마뱀은 전부 죽었다.
2024/05/07 22:40:06 ID : Pilu64ZjBtc
은 다이스나 원하는 것을 적어서 여섯번째 이야기의 주인공을 정해주세요. 1. 길잡이의 요정, 네션 2. 악마의 계약자 3. 천사의 숭배자 4. 민달팽이 5. 가면라이더 6. 이런 미치광이 세계에 어울리는 주인공을 내가 알아!
2024/05/07 23:27:08 ID : LhvCja78781
천사의 숭배자
2024/05/08 11:07:11 ID : Pilu64ZjBtc
아주 오래 전, 알 수 없는 이유로 천계와 마계와 지상계의 경계가 무너졌다. 천계의 천사들과 마계의 악마들은 서로 상대가 자신의 세계에 침범한 줄 알고 서로를 공격하려 했지만 이내 자신들의 세계가 지상계에 합쳐진 것을 깨달았다. 자신들의 힘 그 자체로는 아무 의미가 없자 천사와 악마들은 인간을 이용하기로 했다. 악마는 한 인간과 계약해 마력을 얻고, 그 마력을 대가로 인간에게 마법을 쓸 수 있는 힘을 나누어주었고, 천사는 인간들에게 숭배를 받는 것으로 신성력을 얻고, 그 신성력을 대가로 인간에게 기적을 쓸 수 있는 힘을 나누어주었다. 그리하여 세계 전체가 대충 100이라고 했을 때 천사의 영토가 대충 70, 악마의 영토가 대충 20, 중립 지역이 대충 10 정도로 나뉘게 되었다.
2024/05/08 11:13:14 ID : Pilu64ZjBtc
천사의 영토 대충 70 중 대충 21은 와인의 천사와 그의 숭배자들이, 대충 22는 의 천사와 그의 숭배자들이, 대충 23는 의 천사와 그의 숭배자들이 지배하고 있었고 나머지 대충 4는 그외 기타 천사들과 그의 숭배자들이 지배하고 있었다. 그 중 이 여섯번째 이야기의 주인공 의 천사의 숭배자 중 하나로 대충 (고위사제/일반사제/고위기사/일반기사/일반신도)였다.
2024/05/08 21:54:53 ID : QqZimILalfU
BL소설
2024/05/09 18:20:16 ID : CjcrdO5QoK7
2024/05/12 02:52:45 ID : qqrAi07e6kn
악마
2024/05/12 12:02:37 ID : 1g40nBak5Pi
그런 앵커로 괜찮은가
2024/05/12 15:24:02 ID : QqZimILalfU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24/05/12 22:02:20 ID : Za4FdBaoHvg
망성
2024/05/15 00:07:51 ID : Y5TSNuq7wLh
발판
2024/05/15 00:09:53 ID : Y5TSNuq7wLh
dice(1,10) value : 1 1 와인 2 BL소설 3 악마 4 양말 5 빛 6 용 7 민달팽이 8 칼 9 쥐 10 전염병
2024/05/15 00:10:11 ID : Y5TSNuq7wLh
이게 와인이 나오네 재미없게
2024/05/16 02:08:21 ID : 4FdxA3U7tbb
ㅂㅍ
2024/05/16 02:10:58 ID : TRu5Ru5VcNu
고위사제
2024/05/16 11:32:05 ID : Pilu64ZjBtc
와인이 담긴 거대한 욕조. 중심에서 물결이 생기더니 천사의 머리가 나타났다. 천사는 주변을 둘러보다가 망성을 확인하고는 헤엄을쳐서 이쪽으로 다가왔다. "망성아! 너도 들어와!" "천사님. 주간보고를 시작하겠습니다." "아, 재미없는 녀석. 그래. 한 번 해봐." 와인의 천사는 욕조에 턱을 기댔다. 망성은 준비해온 자료들을 읽었다. 이번 주 몇명의 신도가 얼마나 늘어나고 줄었는지, 이번 주 몇명의 숭배자가 얼마나 늘어나고 줄었는지, 이번 주 사제와 성기사들이 어떤 업무를 했는지에 대해 BL소설의 천사와 악마의 천사, 그 외 다른 천사들에 대한 조사까지 보고하려던 그 때 와인의 천사가 입을 열었다. "중립지역의 마을을 하나 없앴다고?" "네." "마을 사람 1명이 악마와 계약해서?" "네. 그렇습니다." "계약자는 죽였나?" "아쉽게도 계약자를 찾지는 못했습니다." "그럼 무고한 사람들만 죽었다는거잖아!" 첨벙! 와인의 천사가 와인을 내리쳤다. "그 녀석들을 입교시켰으면 내가 얻을 신앙심이 얼마인데!" "죄....죄송합니다!" "그렇게 죽여놓고 계약자는 죽이지도 못하고! 너희들은 대ㅊ..." 그 때 악마의 힘이 느껴졌다. "망성아." "네. 감지했습니다." "1기사단을 데리고 출발해." 망성은 1기사단을 데리고 악마의 힘이 느껴진 중립지역으로 향했다.
2024/05/16 11:40:43 ID : Pilu64ZjBtc
중립지역 "예전에 이 곳에 왔을 때 코스모도마뱀이 지키고 있는 숲이었는데..." "사제님. 코모도왕도마뱀입니다." 성기사 한 명의 정정을 무시하고 망성은 바닥을 살폈다. 바닥에는 엄청난 고온으로인해 타버린 재가 바람에 흩날렸다. 재 사이로 악마의 마력이 진하게 느껴졌다. 악마의 계약자의 마법이 분명하다. 성기사단장이 망성에게 다가왔다. "사제님. 어떻게 할까요?" "병력을 둘로 나눠서 하나는 이 곳을 수색하고, 다른 하나는 주변을 수색해서 계약자를 찾아내세요. 만약 부상자가 발생하면 저에게 데려오시고요." "네. 알겠습니다." 성기사단은 숲과 그 주변을 조사했다. 망성이도 홀로 현장을 조사했다. 현장을 조사한 성기사들이 찾은 것: 주변을 조사한 성기사들이 찾은 것: 망성이가 발견한 것:
2024/05/16 11:47:11 ID : eMmHyE3wq2L
일부가 타버린 닌자의 두루마리
2024/05/16 19:30:47 ID : TRu5Ru5VcNu
ㅂㅍ
2024/05/16 21:30:25 ID : kts2slwrbzQ
망성망성 이름 뭔가 발음이 묘하다
2024/05/18 00:26:10 ID : 4Fg6mJVffgi
dice(-1,1) value : 1 -1이면 악마의 계약자 0이면 아무것도 못 찾았다. 1이면 다른 천사의 숭배자 무리
2024/05/18 00:31:13 ID : 4Fg6mJVffgi
중립지역에서 악마의 계약자의 대마법이 발동. 와인의 천사의 숭배자 무리가 현장을 조사하는 도중 다른 천사의 숭배자 무리가 현장에 도착. 중립지역인지라 서로 관할을 주장을 할 수 없는 상황. 과연 어떻게 흘러갈까
2024/05/19 16:33:32 ID : HDBvDwKY03u
망성이가 찾은 것은
2024/05/20 22:19:37 ID : eMmHyE3wq2L
이 노래가 담긴 노래 앨범 https://youtu.be/uQ2LMMpSZ30?si=wuyRG3xSrRTFWpLf
2024/05/21 11:33:10 ID : u9yY5PbfO9B
성기사 한 명이 무언가를 찾았다고 보고 했다. 그것은 일부가 타버린 닌자 두루마리였다. 일부가 타버렸다는 것은 일부가 남아있다는 것 어떻게 그 마법 중에 일부가 남아있는지 이해할 수 없었지만, 조사 하면 알게 될 것이다. 일부가 타버린 닌자 두루마리를 회수했다.
2024/05/21 11:43:14 ID : u9yY5PbfO9B
잠시 후 망성이는 노래 앨범을 발견했다. 왜 이런 곳에 노래 앨범이 있는거지? 지금의 시대에 와서 노래 앨범은 단순한 굿즈 망성이는 노래 앨범을 관찰했다. 이 노래 앨범에서는 (신성력이/마력이/아무것도 안) 느껴진다! 그 때 인근 지역을 수색하라 보냈던 성기사단 무리가 돌아왔다. 다른 성기사단과 함께 저 성기사단은 설마 (BL소설/악마/그 외 레스주가 쓰고 싶은 아무거나)의 천사 소속인가?

레스 작성
420레스빙의물 쓰는 스레new 33735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771레스» 이야기들을 다루는 스레new 79072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8레스앵커로 노래 만들기new 211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592레스∮스레딕월드∮ - 제4장: 동족과, 우정과, 사랑의 배신자 -new 38965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14시간 전
364레스포켓몬스터 소울 실버 랜덤 너즐록 챌린지 시즌 2new 66543 Hit
앵커 이름 : 불탄탑 16시간 전
68레스⚝쌍둥이 별과 종말⚝new 3748 Hit
앵커 이름 : 이야기 조율자 16시간 전
379레스해리포커와 호구왕자(1)new 54431 Hit
앵커 이름 : ◆pRva3yJPa7a 18시간 전
423레스애몽가(愛夢家:사랑을 꿈꾸는 예언가)new 61706 Hit
앵커 이름 : 인도코끼리 21시간 전
105레스농담을 좋아하는 안드로이드 22981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20
5레스눈 먼 자의 복수 512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20
583레스[Ⅳ] 스피넬 사가 (이바테오~ 72291 Hit
앵커 이름 : 무쵁 24.05.19
11레스친애하는 >>1000 에게. 1992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19
161레스여기 어디야 16328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19
54레스Luise 2750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18
142레스웅지의 일상 / 웅지의 생활기록 - 2판 26760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16
7레스신수 테마파크 1936 Hit
앵커 이름 : GM 24.05.16
3레스낙서세계 1920 Hit
앵커 이름 : GM 24.05.16
185레스★앵커판 뉴비★를 위한 사용설명서 및 질문 스레!! 8451 Hit
앵커 이름 : 24.05.15
1레스제 동물원 파크의 최강자는 1815 Hit
앵커 이름 : GM 24.05.15
11레스잭과 노바의 구렁텅이 3025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