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이름없음 2023/03/09 00:17:57 ID : TQrbDzamnBe
나도 나름 열심히했지만 결과적으로 아무것도 합격못하고 그냥 백수상태로 있는거니까 친구들이랑도 괜히 비교돼서 점점 연락 안하게되고 덕질하느라고 보는 인터넷 사람들도 전부 새학기거나 아니면 직장인이더라 뭔가 어딜 보나 내 부족함을 확인받는 기분이야 백수들도 없진 않을텐데 다들 나처럼 그냥 아무말도 안하고있어서 안보이는 것 같아 반쯤 하소연이야...ㅋㅋㅋ 이 상황을 벗어나야만 해결될 감정같은데 언제 어떻게 벗어날지 솔직히 답이 안나와
이름없음 2023/03/09 02:33:37 ID : knCqi4E5Qld
백수인게 솔까 잘못은 아님. 우리나라가 좀 많이 이상함..; 당장이라도 무언갈 열심히 배우고 싶다거나, 하고 싶은게 없음 뭘 해도 맘대로 안되고 힘든게 당연함. 백수 생활한지 몇년 됐는지는 모르겠지만 오래 됐으면 조그마한 것부터 시작해보자. 동기 생기기 전까지 가볍게 파트타임 알바 몇개월 해봐도 좋구
이름없음 2023/03/09 14:04:23 ID : Vaq1xyHA0oN
나도 백수임... 니 마음 잘 안다ㅎ 엄마가 부르면 식은땀부터 남 주변 동창들 (난 애들이랑 안 친하고 엄마가 친한 아줌마들이라...) 보면 공무원, 간호사, 한전들어간 애, 창업했는데 잘 된 애, 일본에서 회사 다니는 애 다들 성공했는데 나만 쓸모없고 엄마도 나 같은 앨 자식으로 둬서 마음고생 할바에야 내가 없었으면 아빠도 엄마도 좀 더 풍족했지 않을까 싶고 막..... 실제로 난 쓸모없지만ㅋㅋ 어쩌겠음 내 잘못이지 뭐
이름없음 2023/03/09 15:29:40 ID : 41wk2mmskk7
2년 백수생활하다 청산한 입장에서 조언해주자면.. 아무것도 안 하면 점점 더 뭔가를 시도하기 힘들어져. 내가 할 수 있는지도 모르겠고 무섭고.. 자신이 없어지거든 그러면서 생기는 부정적인 감정은 점점 널 갉아먹고 네가 쓸모없고 아무것도 못 하는 사람처럼 느껴지게 할 거야 그런데 아직은 할 수 있어 ㅇㅇ 늦은 때는 없어 다시 일어나고자 뭐라도 시도해보면 완벽한 성공까진 아니더라도 무던하게 남들처럼 사는 삶은 시작할 수 있어. 윗 레스 말마따나 작은거로 시작해봐. 처음엔 그냥 바깥 산책. 동네 좀 돌아다니면서 바람도 쐬고 이제 곧 봄이니 길거리에 핀 꽃들도 구경하고 산책하는 사람들도 구경하고.. 그러다 작은 알바를 시작하는거야. 파트타임 알바 생각보다 지금 시기면 완전 잘 구해진다? 백수면 오히려 한두달 단기알바를 넘어서 장기 알바까지 할 수 있으니까 사장님들이 얼마나 좋아하게? 열심히만 해도 알바는 에이스 취급 받는다? 그런거로 시작해서 네가 하고 싶은 일들을 하나하나 조금씩 시도해보는 거야. 옛날 내 얘기 같아서 말이 좀 길어졌네.. 그래도 넌 생각보다 괜찮은 사람이라는 걸 인지해 할 수 있다

레스 작성
165레스현실도피 하지 않기new 299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5레스결혼할 사람이 미리 정해져 있었음 좋겠어new 19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5시간 전
24레스부모가 자식에게 화나면 화나는대로 '씨발년' , '개같은 년' 이런 말 막 쓴다면...new 788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1레스겜친한테 집착하게돼new 10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2레스나는 찐따인데 친구들은 인싸야new 41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8레스칼답하는거 부담스러워?new 29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4레스퇴사하고 싶은데 이게 맞는걸까new 39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6시간 전
4레스이거 내 집착인거야ㅠㅠ?new 22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6시간 전
3레스폭식증 고치면 살 빠질까new 32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8시간 전
3레스창업 하고싶은데 어떤지 봐줘new 40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2시간 전
7레스꼬인게 너무 많아서 풀어갈 용기가 나지않아new 30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2시간 전
10레스내가 정말 망가져 간다는 느낌과 스스로가 혐오스럽다고 느껴지는 상황들 118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1
3레스정신과에서 어디까지 말해야 할까 74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7레스너희는 손절한 동생이 죽은걸 알게되면 어떨거 같아? (싫은 마음 X) 91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2레스피해망상 사회부적응자 49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7레스살아있다는 느낌이 안 들어.. 84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3레스손절하는 법 54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19레스고삼인데 어른들한테 궁금한 거 있어 113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4레스나 긴얼굴형인데 ㅠㅠ 111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4레스학교 행사랑 수행평가 다 없어지니까 갑자기 연 끊은 친구 77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