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2023/09/18 15:55:24 ID : 6rAmGr807cN
나는 어릴때 부모님이 이혼하셔서 엄마랑만 살다가 초등학교 고학년 부터는 이모랑 살았었어. 그러다 고등학생 때 자취했고. 그런데 이혼하기 전부터 부모님 사이가 안 좋았던 건 원래 알고 있던 사실이었거든? 어릴적 기억이 부모님이 싸워서 내가 맨날 울면서 싸우지 말라고 했던 거라... 그리고 초등학교 입학 전부터 아빠가 바람핀다는 것도 알았고, 그게 한두번이 아니었다는 것도 알았어. 고등학교 때는 저학년 시절 아빠가 집에 없었던 게 감옥에 가있느라 그랬다는 이야기도 들었었고, 사실 주위에서 다 나를 낙태하라 했다는 얘기도 들었었어. 당시에는 갑자기 주변 사람들이 너무 역겹게 느껴지고 토할거같고 그랬지만 이미 태어나버렸는데 어쩌겠어. 그냥 그랬다고 받아들여서 지금은 괜찮더라고. 어쨌든 이 사실들을 다 내가 성인도 되기 전에 안거잖아? 그래서 나는 더 충격받을 일은 없을 줄 알았어. 그런데 얼마전에 엄마랑 술을 마시다가 다른 진실을 듣게 되었어. 내가 위에서 고학년 부터는 이모랑 살았다고 했잖아. 그게 원래는 이모랑 엄마랑 나랑 셋이서 살았는데 엄마가 번호도 바꾸고 말 없이 잠적한거였거든. 나는 그때 그냥... 그날따라 친구 만나러 다녀온다면서 자기 쓰던 휴대폰도 놓고가고 짐도 많고 나를 끌어안길래 어느정도 예상은 했는데... 이모가 너네 엄마 도망간거잖아! 이랬을때는 아 버려졌구나 싶었었거든... 내가 너무 애처럼 굴고 어리광 부리고 말도 안 들어서 질려서 버린거구나 했어. 그냥... 나는 부모님한테 다 버려졌으니까 이모한테라도 안 버려지도록 내가 빨리 어른스러워져야지... 이런 생각밖에 안 들었던 거 같아. 속상해도 괜찮은 척 하고, 아쉬워도 안 그런 척 하는 그런 거 있잖아. 생일에도 딱히 들뜨지 않고, 갖고싶은 게 있어도 참는거. 나는 그때 그런 게 어른스럽다고 생각했었거든. 그러다 어찌어찌 중학교 때 엄마랑 연락이 닿아서 아무 일 없었다는 듯 다시 연락을 시작했어. 그때는 난 버림받은 게 아니었나?? 싶어서 그냥 기뻤거든. 그러다가 원래도 이모랑 나는 성격이 정반대라 잘 안 맞기도 했고, 이모께 남친이 생겨서 나는 고등학교 입학이랑 동시에 자취를 시작했어. 그 뒤로는 엄마도 자취방에 자주 오시고... 그랬는데 얼마전에 술을 같이 마시다가 사실 그때 너무 힘들어서 자살하고 싶었는데 나때문에 못죽었다고... 그래서 자기가 먼저 살아야 나도 살 수 있다고 생각해서 집 나갔던거라 하시더라. 그 말을 듣고 그냥... 모르겠어 지금 대학교 다니면서 자취하는데다 학교가 왕복 4시간 거리라 용돈 받으면서 생활하고 있는데 지금도 내가 엄마를 힘들게 하는 게 아닐까? 생각이 들고 이번에는 진짜로 버려지면 어떡하지 그런 생각도 들고... 그냥 수면시간을 줄이고 알바랑 공부를 같이 해볼까 싶기도 하고... 별 생각이 다 들더라고. 나도 내가 무슨 말을 하고싶었는지 모르겠다. 미안해. 이거 쓰면서 계속 울었더니 머리가 잘 안 돌아가는 느낌이야. 그냥... 푸념글이라 생각해줘. 여기에 이런 거 쓰면 안 되면 미안해. 수정할테니까 말해줘. 읽은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만약 있다면 푸념을 들어줘서 고마워. 행복한 하루 보내
2023/09/18 20:38:47 ID : msi4Mqp88o5
레주 행복해졌으면 좋겠다.
2023/09/18 22:32:41 ID : PirupO7grzf
버려진 거 아니고, 앞으로 버려질 일도 없어. 버리지 않으려고 잠시 떠나신 거라잖아.. 믿어. 괜찮을거야. 울어서 눈 아플 텐데 얼른 자 푹 자. 내일은 좀 더 많이 웃길 바랄게 지금껏 고생많았어 응원해!!
2023/09/20 11:35:54 ID : 9vu2pQtuoIJ
레주 이제 더 행복하자. 내일은 조금씩 좋은 하루들이 만들어질거야.

레스 작성
104레스정신과치료나 심리치료받으면 세뇌같은거 당하지 않아?new 324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7분 전
1레스기분 티 안 내는 법new 2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2레스이주동안new 3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5레스피부 하얗게 어떻게 해?new 45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2레스학교new 3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1레스너무 힘들어서 머리가 아프다new 4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1레스다들 우울할 때 어떻게 하나요?new 9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3레스정신차리고 공부에 집중해야 맞는걸까?new 25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3레스제가 민감한건지 너무 헷갈려요new 25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3레스남동생한테 맞았어new 11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6레스내가 많이 잘못했나?new 55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10레스이런 말투로 말하는 사람 때문에 스트레스 받는데new 15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2레스내가 잘못한거야?new 11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3레스몸이 너무 이상하게 안좋은데 이거 대체 왜이러는건지 모르겠어new 60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361레스🗑🗑감정 쓰레기통 스레 6🗑🗑new 2925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6시간 전
1레스칭구들이랑 여행가기 싫은데 어케 거절하지new 20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6시간 전
1레스.new 41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9시간 전
2레스여즘 저출산문제, 경제문제, 환경문제 같은 이야기 보면new 283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시간 전
5레스눈물을 좀 참을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 58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5.20
3레스뮤지컬 입시 할까말까 50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