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이름없음 2024/02/28 14:51:55 ID : 4LhBAi8mK7x
이거 친한친구 사이여도 부담스러워? 동갑은 아니고 언니인데 언니랑 1월까지는 진짜 자주놀고 언니집에서 살다시피 했었어. 근데 요즘에는 언니가 새로 시작하는게 있어서 연습하느라 바빠 그래서 화이팅하라는 마음에 내 간식 사면서 언니것도 샀지 어제 연락은 따로 안하고 언니집 문앞에다가 그냥 두고 왔어 내가 갈때쯤에는 언니가 연습하고 있는 시간이라고 전에 말 해줬엇거든 대신에 쪽지를 남겼지 다른 내용 쓰면서 혹시나 해서 “언니집안은 안들어갔으니 걱정말라 비번이 길어서 기억도 안난다”라고 했어 언니가 전에 어쩔수 없이 한번 알려준적이 있었거든... 근데 오늘 아침에 “언니가 간식 고맙다 근데 뭘또 집앞까지 놓고가냐 부담된다 그래도 잘 먹을게 담에는 그러지마라” 이렇게 온거야 이거 친한친구 사이여도 부담되는거야? 아님 나만 친하다고 생각한거야? 언니가 나 편하다고 겁나 막대하고 본인 기분 안좋은티 다 내는사람인데 이게 친해서 그런건 아니였던거야...?
이름없음 2024/02/28 15:11:26 ID : fdTSIMqqqi7
아무리 친하고 편하게 되는 언니, 동생의 사이여도 자기 기분대로 함부로 말하고 막대하는 것도 모자라서 기분 안좋다 티내는 사람은 가까이 하지않는게 나아 걱정해서 챙겨주는 사람에게 고맙다 라는 인사보다 무턱대고 부담스럽다 말하는데 잘해야할 필요없지..

레스 작성
2레스폭식증 고치면 살 빠질까new 7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분 전
1레스칼답하는거 부담스러워?new 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2분 전
2레스퇴사하고 싶은데 이게 맞는걸까new 15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3레스창업 하고싶은데 어떤지 봐줘new 16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7레스꼬인게 너무 많아서 풀어갈 용기가 나지않아new 5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10레스내가 정말 망가져 간다는 느낌과 스스로가 혐오스럽다고 느껴지는 상황들new 93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5시간 전
1레스나는 찐따인데 친구들은 인싸야new 17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3시간 전
3레스정신과에서 어디까지 말해야 할까new 49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4시간 전
7레스너희는 손절한 동생이 죽은걸 알게되면 어떨거 같아? (싫은 마음 X)new 66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4시간 전
2레스피해망상 사회부적응자new 26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8시간 전
7레스살아있다는 느낌이 안 들어..new 60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2시간 전
3레스손절하는 법new 32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3시간 전
19레스고삼인데 어른들한테 궁금한 거 있어 90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4레스나 긴얼굴형인데 ㅠㅠ 88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4레스학교 행사랑 수행평가 다 없어지니까 갑자기 연 끊은 친구 53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20
2레스. 45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19
7레스이상한 얘한테 잘못 걸린거 같아 52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19
6레스재수학원 남자애가 나 자꾸 야려보는데 이유가 뭘까 108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19
2레스. 76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19
5레스. 70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024.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