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오선에 뛰어들어서 당신의 일생은 얼굴도 몸도 아직 쓸 수 있어 No를 헛친 너의 추억을 곱씹고 있을 뿐 8년째 떠다니는 중 난입환영

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악

싸구려사랑이야기는마음에드셨나요?

싸구려라고 하면 죽여버린다 걘 싸구려가 아니에요

나는 그렇게 칭하고 스스로를 죽일 거지만

흔한 사랑 이야기

흔치 않다고 씨발 씨발 그만해

머리박고 죽고싶었던적이

뇌진탕이 안 오는 타입 같은데

건강해서 다행이라고요 병약속성따위없어요

사랑하고 싶기에

단명을 꿈꾸었어요

인생이 길면 하나만 하기엔 지루할 것 같아서

그래서 단명을 바랐습니다 그뿐입니다 지루한 이야기

838까지 쓰고 이 다음은

무엇을 할까? 에코는 스스로의 계획을 세울 수 없어요

사랑해요 난 사랑이 넘치는 사람

의심이 확신으로 바뀔 때가 내가 죽는 때인데

몰라요 그런 거 생각하고 싶지도 않고

나랑 친하게 지낼래?

사랑하기 때문만은 아냐

고양이 울음소리 탓에 잠을 설치고는

다음은 뭘까요 다음이요

내리실 문은 아래쪽입니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97레스 복.학.시.러 4분 전 new 719 Hit
일기 2019/12/02 02:14:06 이름 : 이름없음
387레스 🌌소리 없는 고백을 한참이고 웅얼거렸지🌌 4분 전 new 249 Hit
일기 2021/09/02 22:30:11 이름 : 넙치
219레스 안녕 다시 돌아왔어 4분 전 new 334 Hit
일기 2021/07/16 22:14:45 이름 : 날 보면 잔소리를 해줘
541레스 오늘은 9시에 일어날 꼬얌 4분 전 new 368 Hit
일기 2021/09/01 00:00:20 이름 : ◆pfglDteFbhh
217레스 흘러넘치는 거 5분 전 new 155 Hit
일기 2021/09/03 21:25:09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alphabet 6분 전 new 10 Hit
일기 2021/09/18 00:23:43 이름 : ◆4Gk4JTQrdRC
350레스 정글은 언제나 맑음 뒤 흐림 6분 전 new 433 Hit
일기 2021/09/02 22:04:06 이름 : 산호
164레스 본영기하화억기 11분 전 new 554 Hit
일기 2020/08/17 22:45:57 이름 : 이름없음
424레스 🌱 새싹레주의 입시 라잎 13분 전 new 1002 Hit
일기 2021/08/09 20:26:01 이름 : ◆A7ze1wpU0oN
781레스 소원을 비는 스레 15분 전 new 2549 Hit
일기 2019/11/24 20:27:19 이름 : ◆jbhfbDulg58
118레스 집 나간 우리 아이를 찾습니다 이름은 건강이고요 16분 전 new 162 Hit
일기 2021/09/04 20:09:53 이름 : 𝐏𝐞𝐧𝐢𝐝
424레스 15살인데 대학교 2학년임 19분 전 new 2387 Hit
일기 2021/02/18 11:24:04 이름 : 이름없음
80레스 장미의 한복판에 부서지는 햇빛이기보다는 그 아름다움을 거드는 안개이고 싶다 20분 전 new 65 Hit
일기 2021/09/12 23:53:42 이름 :
472레스 개구리 일기장🐸 25분 전 new 650 Hit
일기 2021/03/02 00:39:08 이름 : ◆i5TQmts7e59
718레스 귤락 27분 전 new 255 Hit
일기 2021/08/26 00:35:21 이름 : 지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