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232022_ * 드라마 소설 패러디 등등 읽거나 본 것에 대한 감상평과 기록. 하차의 이유 및 개인적인 평론을 위한 일기. 추천을 위한 난입 환영.

01. 패러디 / ㅇㅍㅅ / ㅇㄴ ㅂㄷㅇ ㅇㅇㅅㅇ / 완 / 완 ☆ 3.5 - 4 Happy 인용 시와 노래들이 적절한 곳에 배치된 것이 좋았음. 그러나 중반부터 후반으로 달리면서 뮤지컬화 되는 느낌. 덕분에 히로인만의 메리트가 사라져버림. 히로인의 능력이 어째서 중요하게 작용하느냐에 대한 고민과 설명이 부족하다고 느낌. 어느정도 패러디적 이해로 넘어갈 수 있지만, 세계가 나설 정도라면 그렇게 된 이유에 대한 에피소드가 존재했으면 좋았을 거 같음. 원작 캐릭터들의 입체적인 이해와 설명, 입장의 차이를 잘 보여줌. 다양한 쉐이드의 회색지대를 표현해줘서 좋았음. 갑자기 튀어나오는 패러디적 단어나 설정에 호불호가 크게 갈릴 거 같음. 로맨스 비중이 꽤 있음. 그러나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방향은 아니었음. 현실적이지만 현실적이지 않은 전개라 그랬던 거 같음. 사귀었다 헤어지고 거의 바로(?) 다른 인연을 만드는 것이 조금 쉽고 빠른 흐름으로 이어져서 그런 듯

02. 패러디 / ㅇㅍㅅ / ㅇㄹ ㅊㄱㅈ? / 340 / 7 하차 ☆ 1.5 착각계 개인적으로 캐붕 및 개연성이 너무 떨어져서 더는 못 달리겠다… ㅋㄹㅋㄷㅇ과 ㄷㅍㄹㅁㄱ 가 내 최애 차애지만 진짜 이건 못 읽겠음…;

성인 로맨스 / ㄴㄹ ㅌㅎㄴ ㅅㅇㄷ / 리디 / 39 하차 / 9n 완 ☆ 1 필력이 없는 게 아님. 다만 성인 로맨스인지 그냥 ㅇㅅ인지 모르겠음. 여주인공의 불행포르노가 심한 편. 감정선이 없이 씬 씬 씬만 반복되다보니 어느새 루즈해지고 되려 눈살 찌푸려지게 됨. 39화까지 전개된 내용이 거의 없음. 그냥 전 주인에게서 도망나옴. 끝임… 대체 서로 어느 부분에서 끌렸는지도 이해가 안 감. 고로 다시는 안 찾아 볼 소설임

패러디 / ㅇㅍㅅ / ㅇㅍㅅㅇㅅ ㅎㅅㄹ ㅊㄱㅎㅁ ㅇㄷㄴ ㄱㄲ? / 16 하차 / 97 완 중심적인 스토리보다 자잘한 설명이 주를 이뤄서 루즈하고 지루함… 노맨스도 노맨스 나름인데, 딱히 이렇다 할 흐름이 없이 한 장면을 여러번 울궈먹는 기분. 일단 서술 자체도 굳이 필요하지 않는 주변 묘사를 너무 많이 함. 인기가 많은 작품이라 시작했는데, 대체 어느 부분에서 재미를 느끼는지 모르겠음….

패러디 / ㅇㅍㅅ / ㅇㅍㄴ / 30 하차 / 56~ 처음 시작부분은 신선했음. ㅊㄹㅇ의 신분인 것부터 내가 애정하는 ㄷㅋㅎㅌ 애들까지… 원작과 멀어지는 건 괜찮음. 근데 그게 뒷받침 될만한 충분한 서사와 디테일이 없어서 문제. 갑자기 내 새끼들 짱짱임. 내 새끼들 오구오구 하는 걸로 변해버려서 팍 식음….

패러디 / ㅇㅍㅅ / ㅇㅋㅇㅋㄹ Aqua M / 26 하차 / 52~ 원작 이야기 반복으로 하차… 재료는 신선했으나 전개가 재미 없음. 감정선을 깊게 따라가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사건 중심으로 전개해나가는 것도 아니라서 다음 내용이 궁금하질 않음
스크랩하기
99레스 D-89 8분 전 new 106 Hit
일기 2022/09/27 09:36:12 이름 : 광대
982레스 맞서다 14분 전 new 718 Hit
일기 2022/03/01 05:13:54 이름 :
659레스 Shanti 15분 전 new 869 Hit
일기 2022/09/07 15:18:03 이름 : 탄산수
362레스 맨날천날 화나있는 조울증 일기장 45분 전 new 495 Hit
일기 2022/09/10 18:18:10 이름 : MONIKA◆3A6pdPeE005
504레스 사랑이란 이름의 용기가 필요해 1시간 전 new 1046 Hit
일기 2022/06/27 19:06:30 이름 : 강정
36레스 𝐒𝐈𝐗 𝐅𝐄𝐄𝐓 𝐔𝐍𝐃𝐄𝐑 1시간 전 new 89 Hit
일기 2022/09/28 03:51:38 이름 : 🌊
445레스 구라같아곧예비고3이라는게 1시간 전 new 919 Hit
일기 2022/01/16 03:05:32 이름 : ◆wmpPeHyLe5d
217레스 이 밤은 짧고 넌 당연하지 않아 2시간 전 new 1891 Hit
일기 2022/08/04 00:06:02 이름 : 서화
110레스 메아리 2시간 전 new 518 Hit
일기 2022/07/06 11:56:33 이름 : ◆cmpSMqo46kn
50레스 갈비를 잘 발라내어요. 2시간 전 new 177 Hit
일기 2022/09/28 01:21:42 이름 : ◆hdRCmNxU7ul
594레스 스치는 바람에도 레몬향기 맡으며🍋 2시간 전 new 1939 Hit
일기 2022/06/29 23:28:27 이름 : 오즈
37레스 잡덕의 일기 3시간 전 new 85 Hit
일기 2022/09/30 02:32:31 이름 : 잡덕
304레스 동네목욕탕 나밖에 없는데 배쓰밤 풀어도 되지?? 3시간 전 new 2542 Hit
일기 2022/03/07 02:37:20 이름 : 이름없음
960레스 이해보다 인정 3시간 전 new 1564 Hit
일기 2022/08/13 05:03:43 이름 : 여름가을의 산하엽
301레스 개구리 일기장🐸 3시간 전 new 1599 Hit
일기 2022/07/24 20:00:02 이름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