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북마크
2023/04/04 00:38:43 ID : mLcLfbDwJQt
(개그성앵커 환영) 본격 막장스레... 일어나 보니 웬 기차 안이었다. 어제 난 분명 집에서 빈둥거리다 잠들었는데, 어떻게 내가 여기 있는 거지? 기억을 되짚어보았다. ... 갑자기 기억이 나질 않는다. 어제 뭘 했더라? 내가 어디에 살았더라? 내가 못 먹는 게 뭐였더라? 큰일이다. 이러다간 이름조차도 까먹게 생겼다! 남아있는 기억들이 더 흐려지기 전에 빨리 기록을 해 놔야겠다. 마침 주머니를 뒤져보니 종이와 펜이 있다. 왜 이런 게 있는지 생각할 겨를 따윈 없다. 빨리 기록해야지 이름 나이 성별 특이사항 ...이 정도면 되려나. 더 써야 할까? (더 써야 한다면 뭘 쓸지도 함께 적어주세요)
2023/08/23 23:38:25 ID : mLcLfbDwJQt
화장실의 칸들은 다른 존재가 사용하고 있다고 하니, 나는 문득 학교괴담이 떠올라 화장실의 3번째 칸에 번 노크했다. "하나코상... 잇쇼니 아소보...(하나코씨... 같이 놀자)" "응." 칸막이 안에서 답변이 들려왔다. 근데 왜 한국어일까.. 내 일본어 발음이 그렇게 구렸나? 지금 발음을 따지고 있을 때가 아냐! 나는 (뒤늦게)깜짝 놀라, 내가 잘못 들은 게 아닐까 해서 해보았지만 여기는 현실이었다. 내가 다시 한 번 할 때, 칸막이 문이 열리며 하나코상이 나왔다. "숙녀가 있는 칸에 번이나 연속으로 노크를 하다니, 예의가 없네." 하나코상의 생김새(원작 괴담은 단발머리에 빨간 멜빵치마지만 왠지 원작을 따르기 싫다!) 머리 바지 신발
2023/08/23 23:48:44 ID : Vbwk3Bar809
발판
2023/08/24 00:24:24 ID : hwFbeIMnQso
死번 어서 코로나 낫길.. 근데 쉬어야 하는 거 아냐? 심심해서 그런가..
2023/08/24 10:15:25 ID : 6qlwtBvCrvA
엉덩이춤을 춘다!!
2023/08/24 10:58:17 ID : hwFbeIMnQso
은백색에 날개뼈까지 내려오는 길이의 포니테일
2023/08/24 17:26:44 ID : gpfhs3u7ara
잠옷
2023/08/24 17:50:48 ID : nPdvdyFh82o
아디X스 츄리닝 바지
2023/08/24 18:32:05 ID : Vbwk3Bar809
크록스
2023/08/24 18:44:46 ID : koHAZa03u7g
하나코상이 아니잖아 ㅋㅋㅋㅋㅋㅋ
2023/08/24 19:23:01 ID : mLcLfbDwJQt
더 이상 하나코상이 아닌...무언가가 나와버렸다
2023/08/24 19:40:33 ID : u9uq2E8pdVh
이 정도면 하나코상이 아닌 거 아닐까?
2023/08/24 20:19:49 ID : nPdvdyFh82o
언제부터 하나코상이라고 착각한 거지? "하나코상... 잇쇼니 아소보...(하나코씨... 같이 놀자)" "응."
2023/09/08 23:01:59 ID : mLcLfbDwJQt
하나코상은 은백색 포니테일에 잠옷 상의, 아디X스 츄리닝 바지를 입고 크록스를 신고 있었다. ... 내가 알던 거랑 좀 많이 다른데? "나 하나코 맞아." 생각을 읽혔다. "이 옷은 그냥 좀... 여러 가지 일이 있어서." 그냥 그게 편해서 그런 거 아니고요? "그치만 멜빵치마는 너무 불편하단 말야..." 잠깐, 이렇게 잡담이나 하고 있을 때가 아니다. 더 시간을 끌었다간 팅커벨에게 잡혀버리고 말 거야! "하나코, " "왜 갑자기 말 놓냐?" "아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라고!!!"
2023/09/09 00:56:35 ID : hwFbeIMnQso
나와 도피하자 (이제 사랑의 도피로 알아먹는거지)(????)
2023/09/09 17:31:15 ID : mLcLfbDwJQt
"하나코, 나랑 도피하자." "왜 갑자기 말 놓냐?" "아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라고!!!" '잠깐, 같이 도피하자니... 이거 사랑의 도피를 하자는 건가??' 저 인간 무슨 생각을 하는 거지? 무슨 생각인진 몰라도 뭔가 이상한 오해를 하고 있는 건 분명하다. 아, 인간이 아니라 귀신이라고 해야 하나? "야, 설마 이상한 오해 같은 걸..." "그래, 같이 사랑의 도피를 하자! 나도 이 지긋지긋한 화장실 나가고 싶다고!!" 네?
2023/09/09 17:39:12 ID : mLcLfbDwJQt
"내가 언제 사랑의 도피라고 우그으븝븕븝" 하나코는 무작정 나를 들고 무작정 화장실 창문으로 탈출한 뒤, 무작정 달렸다. "근데 너 지박령 아니었어? 어떻게 나온 거야" "아." 다시 돌아왔다. 뭐야 이거 "뭐긴! 내가 지박령이라서 이 화장실에서 못 나간다는 사실을 니가 자각시킨 바람에 다시 돌아온 거잖아!!" 그런 거냐. 그 때 팅커벨의 목소리가 들렸다. "DARLING~ 내가 영원히 간호해줄게~~ 어딨어????" 나는 다급해져서 하나코에게 말했다. " "
2023/09/09 17:43:57 ID : oILcJTO61Dz
야 도망쳐!!!!!
2023/09/09 20:55:14 ID : g43WlyMrBxS
"뭐? 달링? 야! 나야, 쟤야? 정실이 누구야!" 아 하나코 대사인줄 위험한 얘가 오고 있어! 오오미 반영 감사!
2023/09/10 22:31:24 ID : mLcLfbDwJQt
"야 도망쳐!!!!! 위험한 애가 오고 있어!" "... 달링이라고? 저 년 누구야?" "아니 뭐라는..." "야! 나야, 쟤야? 정실이 누구야!!!" 이게 무슨 개같은 상황이지? 그러는 사이 팅커벨의 목소리는 점점 가까워졌다. "D A R L I N G???? 어딨어????" 이런 상황에서 어떻게 해야 할까. 비슷하게나마 넣어봄
2023/09/12 00:58:02 ID : mJSMlBaturd
설득을 포기하고 혼자서 도망친다.
2023/09/12 18:24:00 ID : BAi60pV9gZd
그래, 설득을 포기하고 혼자서 도망치자! 내가 떠올린 최선의 선택은 그것이었다. 나는 재빨리 하나코를 뿌리치고 으로 도망쳤다. 그런데 그 앞에는... (10 다이스) 1~2 팅커벨이 있었다 3~4 김감수가 있었다 5~6 아무도 없었다 7~8 하나코가 먼저 와 있었다 9~10자유
2023/09/12 19:36:51 ID : nPdvdyFh82o
기관실
2023/09/12 22:09:14 ID : hwFbeIMnQso
dice(1,10) value : 6
2023/09/12 22:11:29 ID : hwFbeIMnQso
자유를 적는 거 까먹어서 다이스 굴리고 아차했는데 다이스값보고 안도했네
2023/09/15 22:12:09 ID : mLcLfbDwJQt
나는 재빨리 하나코를 뿌리치고 기관실로 튀었다. 기관실에는 다행히 아무도 없다... 그 때 갑자기
2023/09/15 22:29:13 ID : 4Y9tfVbCrBy
경고음이 들린다
2023/09/15 22:54:22 ID : hwFbeIMnQso
외부인 침입, 침입, 배제합니다. 퇴치에 돌입합니다. 안드로이드 베타 출격합니다.
2024/04/19 17:09:05 ID : 3O07anDwHA7
[Syetem:외부인 침입. 배제합니다. 퇴치에 돌입합니다. 안드로이드 베타 출격합니다.] 시끄러운 사이렌 소리와 함께 같이 생긴 무언가가 무서운 기세로 뛰어오고 있다. 잠깐, 저건 ?? 오랜만에 와보니까 내가 뭘 쓴 거지 싶다ㅋㅋㅋㅋ
2024/04/19 18:45:06 ID : TPg0lfO8qry
미소녀
2024/04/19 20:46:51 ID : srxSJQq3TQo
미소녀봇?
2024/04/19 21:31:06 ID : mLcLfbDwJQt
미소녀봇. 이름대로 미소녀의 외형을 한 로봇이다. 귀여운 외형과는 달리 전투력이 높기로 유명하지! 전투력은 기종마다 다르지만, 평균 전투력은 무려 ! 게다가 지금까지 나온 모델만 총 개라고! 그 중 저 모델은 안드로이드 베타고, 가장 최근에 나온... 위이잉~~ 아.
2024/04/20 11:24:24 ID : teE3u9BBy1B
항공모함급
2024/04/20 13:04:49 ID : teLbBgrxPjz
134개
2024/04/20 14:28:57 ID : yJTPbbjwNAo
여긴 또 어디야! "일어났어?" 말을 건 사람의 얼굴을 확인하려 했지만, 어두워서 보이지 않았다. "안심해, 널 해칠 생각은 없으니까..." 아, 목소리를 들어보니 인가? - 1. 모르는 사람 2. 아는 사람(누군지도) - 유리가 할 행동
2024/04/20 14:59:09 ID : srxSJQq3TQo
모르는사람이다.
2024/04/20 18:59:38 ID : 4Y63O5PcmnD
어두우니 눈을 뜨든 감든 상관 없겠지. 눈을 감자 눈 감은김에 잠을 자자
2024/04/20 20:16:45 ID : mLcLfbDwJQt
어차피 어두우니까 그냥 눈을 감자. 그렇게 생각하며 나는 눈을 감았다. 눈을 감은 김에, 잠을 자기로 했다. "왜... 왜 다시 눈을 감아! 보통 이런 상황에서 일어나면 질문을 하지 않아??" "아, 잘 거니까 조용히 해!" "... 그래, 자라..." 이제 좀 잘 수 있겠네.
2024/04/20 20:20:39 ID : mLcLfbDwJQt
... 눈을 뜨니 여기는 이다. 가장 먼저 눈에 보이는 건 정도이다. 나는 하기로 했다.
2024/04/22 06:01:56 ID : cMknDthdRA1
기차역
2024/04/22 18:04:14 ID : 4IFbfUZjBtc
투명한 액체가 들어있는 투명한 병
2024/04/24 23:42:44 ID : mLcLfbDwJQt
아무도 없으니 내가 하겠다! 다이스 굴려야지 1. 병을 자세히 살펴본다 2. 병에 든 액체를 마신다 3. 다시 잔다 4. 죽는다 5. 좀 더 주변을 둘러본다 Dice(1,5) value : 2
2024/04/24 23:45:05 ID : mLcLfbDwJQt
나는 액체를 (조금, 많이 등) 마셨다. 꿀꺽 그러자
2024/04/29 22:49:00 ID : mLcLfbDwJQt
조금
2024/05/01 14:54:40 ID : 3Qk9y47y5gp
기분이
2024/05/04 15:58:46 ID : SGsi65e7vCo
통쾌해졌다.
2024/05/04 21:58:01 ID : mLcLfbDwJQt
액체를 조금 마시자 왠지 모를 통쾌함이 몰려왔다. 좀 더 마셔볼까? 1. 더 마셔본다 2. 병을 살펴본다 3. 자유
2024/05/05 21:08:42 ID : SK5fapPfRwt
3. 병은 내버려두고 기차역을 관찰한다.
2024/05/06 03:56:36 ID : mLcLfbDwJQt
병은 냅두고 기차역을 살펴보자. 역의 외관은 (오래됐다/지어진 지 얼마 안 된 것 같다/SF 영화에서나 나올 것 같다)
2024/05/07 00:01:12 ID : uq43XvyIIGl
오래됐다
2024/05/10 23:33:25 ID : mLcLfbDwJQt
오래돼 보이는 기차역. 기차역의 이름은 라고 쓰여있다. 역은 전체적으로 색 계열이고, 관리가 (잘돼있다/오랫동안 안 된 것 같다) 이것 말고 특별히 눈에 띄는 건
2024/05/12 22:31:06 ID : ze6qpe2FeK2
요괴만앞앞역
2024/05/13 22:12:11 ID : FeMlyNy0nAY
핑크
2024/05/14 01:07:59 ID : SJWo1vikk64
잘됐다
2024/05/14 02:17:40 ID : 84Ns08o6ry3
화장실
2024/05/14 21:04:09 ID : mLcLfbDwJQt
화장실이 눈에 띄었던 이유는?
2024/05/16 21:46:21 ID : koIFinQsrtf
투명해서 밖에서 안이 다보임
2024/05/17 20:10:36 ID : jy2JVcE1bip
투명해서 안이 다 보이는 화장실은 유독 눈에 띄었다. 이게 일본에 있다는 그건가? 어쨌든 여긴 관리를 하고 있는 모양이니, 기차도 다니려나. 이제 뭘 하지? 1. 전광판을 본다 2. 시간을 본다 3. 화장실에 들어가본다 4. 안내 방송을 듣는다 5. 노선도를 본다
2024/05/17 20:12:17 ID : mK5f88kldyL
3번
2024/05/19 14:22:53 ID : mLcLfbDwJQt
나는 화장실에 들어갔다. 근데 내가 왜 화장실에 들어왔지?
2024/05/19 16:27:30 ID : QpRA7upU43O
화장실 안에 "도적이 되고 싶은 자는 나에게..."라고 말하는 것처럼 물구나무를 선 사람이 있는 것을 발견해서!
2024/05/21 21:53:03 ID : mLcLfbDwJQt
"" 나는 물구나무 선 사람에게 말했다. 그러자 물구나무 선 사람은...

레스 작성
422레스빙의물 쓰는 스레new 35724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21레스갑자기 병맛 미연시를 만들고 싶어짐new 491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5시간 전
381레스해리포커와 호구왕자(1)new 56403 Hit
앵커 이름 : ◆pRva3yJPa7a 6시간 전
647레스∮스레딕월드∮ - 제4장: 동족과, 우정과, 사랑의 배신자 -new 41005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6시간 전
110레스농담을 좋아하는 안드로이드new 24994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6시간 전
4레스평범한 소녀인 나,프리파라에선 인기 아이돌?!new 119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6시간 전
62레스Luisenew 4767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8레스무법지대-1new 716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10레스예정된 배드엔딩에 되돌아온 마침표를(미연시)new 958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12시간 전
15레스앵커로 노래 만들기new 2290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14시간 전
76레스⚝쌍둥이 별과 종말⚝new 5776 Hit
앵커 이름 : 이야기 조율자 19시간 전
12레스친애하는 >>1000 에게. 3960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23
776레스이야기들을 다루는 스레 81058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23
162레스» 여기 어디야 18291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21
364레스포켓몬스터 소울 실버 랜덤 너즐록 챌린지 시즌 2 68498 Hit
앵커 이름 : 불탄탑 24.05.20
423레스애몽가(愛夢家:사랑을 꿈꾸는 예언가) 63666 Hit
앵커 이름 : 인도코끼리 24.05.20
5레스눈 먼 자의 복수 2468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20
583레스[Ⅳ] 스피넬 사가 (이바테오~ 74245 Hit
앵커 이름 : 무쵁 24.05.19
142레스웅지의 일상 / 웅지의 생활기록 - 2판 28713 Hit
앵커 이름 : 이름없음 24.05.16
7레스신수 테마파크 3912 Hit
앵커 이름 : GM 24.0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