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이름없음 2024/06/30 14:56:51 ID : Cp89vA2JQk6
나는 이제 고2 인데 초등학생때 운동하다가 오른쪽 전방 십자인대가 파열됐음.. 처음엔 걍 인대정도는 한 번씩 많이 다치니까 그러려니 했는데 같은해 반대쪽 전방 십자인대랑 연골이 나가서 두 번째 수술을 했어. 이때까지도 정말 괜찮았음. 운동은 할 수 있었으니까. 내가 운동을 정말 좋아했거든. 진로도 그쪽이였고. 근데 다음해 왼쪽 연골이랑 전후방 인대가 싹다 나갔음. 이때 나 수술해준 원장님이 이젠 걷는것도 조심해야한다 운동도 웬만하면 못할거다 라고 말하셨음. 그 후로도 3번 정도 더 수술하고나서 몸이 ㄹㅇ 망가져버렸음. 152에 50정도 됐었던 몸무게는 움직이진 못하고 먹기만하니까 153에 98이 되어버렸어. 지금부터라도 헬스 끊고 다이어트 하고 싶은데 자존심이 너무 떨어져서 남 눈치만 보게 되더라고. 불어난 살때문에 옷도 일부러 크게 입고 엉덩이 라인 보이는게 부담스럽고 수치스러워서 막 당겨서 입고.. 이젠 진짜 살빼고 예전처럼 지내고 싶어서 헬스장 다니려고 하는데 이렇게 키작고 뚱뚱한 사람이 땀흘리면서 운동하는거 보기 역우려나? 운동하는 사람들은 어떻게 생각해?
이름없음 2024/06/30 15:01:29 ID : 7AlDAi3DwL9
건강해지려고 운동하나보다 하겠지 그러려고 가는 곳인데
이름없음 2024/06/30 15:18:48 ID : bA41BdO3vcq
난 아주 좋게 보여! 뚱뚱한 사람이 아무것도 안 하고 집에 있거나 식당같은 데 있는것 보다 헬스장에 있는게 훨씬 보기 좋아보여!
이름없음 2024/06/30 15:21:12 ID : 05Qq1u08i1j
달라지고 싶어서 헬스장 온거잖아? 용기를 내는게 정말 쉽지 않았을텐데 대단하다... 생각함 응원해주고 싶지만 부담스러울까봐 속으로 조용히 응원해 ㅎㅎ
이름없음 2024/06/30 15:52:33 ID : 5Qmrak7aso0
살안빠지더라도 꾸준히 운동하는것만으로도 멋있는거임
이름없음 2024/06/30 17:50:59 ID : eKY1fVbzXup
평소엔 그냥 살빼고 싶어서 왔나보다하고 별 생각 없음 내가 우울할 때는 비만만 아닐 뿐 모든게 씹창이고 돈도 의지도 없는 나 따위보단 훨씬 나은 거 같아서 부럽다고 생각했고
이름없음 2024/06/30 23:13:16 ID : nB9ii01heZe
대견스럽지. 거기다 나중에 효과가 확실하면 더더욱 성실해보이고 좋음.
이름없음 2024/07/01 00:27:44 ID : O8mK6p9ilDv
나도 그렇게 생각하면서 부끄러워했는데 헬스는 사실 아싸 운동이라는 말이 있음.. 뭐냐면 다른 사람이랑 얘기하거나 소통할 필요 없이 나 혼자서만 집중해서 잘 해야 하는 운동이라 아싸한테 딱 맞다는 거임... 실제로 헬스장 가면 사람들 자기 운동 하기 바쁘지 남이 어떻게 하는지 잘 보지도 않아ㅋㅋㅋㅋ 가끔 몸이 너무 좋거나... 운동기구 자리 언제 나나 본다고는 하는데 보통은 시선만으로도 실례되고 운동에 방해되는 걸 서로 아니까 안봐 걱정말고 운동해봐 운동 식단 병행하면 살도 빠르게 빠져서 자신감 폭증하고 좀만 익숙해지면 사람들이 나한테 전혀 관심이 없다는 것도 체감할거야
이름없음 2024/07/01 23:02:17 ID : lxu8oZbfPeG
사람들은 생각보다 남에게 관심이 없다는 걸,, 다들 자기 운동하느랴 남 쳐다보는 것도 시간 아까울거야 그리고 전혀 이상하게 볼 일도 아니니까,, 운동 응원함!!!
이름없음 2024/07/02 01:15:29 ID : s1cpQq2IMqm
솔직히 아무생각 없음 내 운동하기 바쁨
이름없음 2024/07/03 07:35:43 ID : pTQpPdvhdQm
애초에 몸이 좋지 않은 사람들이 건강해지려고 가는게 헬스장인걸! 나 진짜 공감된다 ㅎㅎ 나는 무릎뼈탈구랑 십자인대 파열로 다른사람 힘줄 이식했거든 그거땜에 거의 3개월은 제대로 못걸어다니고 누워만 지냈고 그러다보니 운동량 적어져서 몸무게 엄청 늘었었어! 나도 첨에 헬스장 갈땐 괜히 주변 의식하고 그랬는데 자주가다보니 그런거 신경 1도 안쓰게 되더라. 만약 비웃거나 누군가가 심한말 한다면 그사람이 못배워먹은거야
이름없음 2024/07/03 08:02:37 ID : HvjBvu1jy6p
원래 건강해질려고 다니는 게 헬스장인데 뭘... 굳이 신경 쓰진 않음
이름없음 2024/07/03 22:02:47 ID : 9s60q41zQtv
나 예전 PT다닐때 맨날 보던사람 매일 살빠지던거 봤는데 정말 존경스럽더라 조금씩 조금씩 그게 바로 너인거자나!! 대단해
이름없음 2024/07/03 22:29:06 ID : 46qi8jbijfV
헬스장에온 뚱뚱한사람,멸치 욕하는건 병원에 온 환자 욕하는거랑 똑같은거 그리고 세상은 생각보다 남한테 관심이 없어
이름없음 2024/07/04 00:40:09 ID : pgmK1u5U46p
다들 너무 고마워 나 이번 기말 끝나고 방학부터 바로 헬스장 가보려구! 혹시 피티 따로 신청하는게 좋을까??
이름없음 2024/07/04 03:47:13 ID : 84K6i1fRwpO
부상이 있는 상태에서 혼자 무리하게 운동하다간 진짜 몸 축날 수도 있으니까 피티는 신청하는 게 좋을 것 같음... 근데 이 부분도 아무데나 가지 말고 발품을 좀 팔아서 재활을 전문으로 하거나 관련 자격증을 소유한 트레이너가 있는 헬스장을 찾아보고 가는 게 좋을 듯
이름없음 2024/07/04 03:50:53 ID : MlA7urfcK0p
그냥 뭐 다니나 보다 이런 느낌? 별 생각은 안 드는 것 같아 내 전용 헬스장도 아닌데 남이 다니면 다니는 거지
이름없음 2024/07/04 12:04:07 ID : Gq3TPfU0q2H
고마워!!
이름없음 2024/07/07 05:37:27 ID : 2E8qrzamsrt
아ㅏㅏㅏㅏ무도 신경안써요 걍 댕끼세요
이름없음 2024/07/07 19:05:48 ID : Pg0rf88qpdP
그냥 그러려니 해... 근데 레주 지금 몸무게면 식단으로 살 어느 정도 빼고 가는 게 나을 수도 있음. 관절에 무리 갈 수도 있어서... 갠적으로 병원 갈 때 간단한 운동 바로 해도 되는지 확인 받고 pt 끊는 거 추천함
이름없음 2024/07/09 14:03:08 ID : ta09uk7fdRA
졸라멋있음
이름없음 2024/07/09 15:38:07 ID : xAZeLfdVdO3
그몸무게에 바로 피티하면 무리와.. 걷기+식단조절로 조금씩 살빼고 어느정도 살 빠진다음에 헬스장가자
이름없음 2024/07/09 20:56:08 ID : 5Qr9dvjyZck
나도 진로가 체육 쪽이었는데 고2때 우울증 씨게 와서 97kg 찍고 그러다가 최근에 헬스 등록한 사람이야 처음에 3개월 끊고 눈치보면서 하다보니까 3일 나가고 안 나가게 되더라고 그래서 이번에 마음 먹고 하루에 가서 할 루틴 짜놓고 가니까 처음에는 눈치 보이다가 내가 짜놓은건 다 하고 가야지! 하면서 운동하는데 내가 자세가 틀리거나 살 쪘다고 쳐다보는 사람 1도 없고 진짜 본인 운동만 열심히 하는 분위기여서 그뒤로 눈치 좀 덜 보면서 다니고 있어 그리고 사람들이 쳐다보는게 힘들다 싶으면 사람 적은 시간대 파악해서 가는 것도 좋을 것 같고 피티는 할 수 있으면 꼭 했으면 좋겠어 아무래도 부상 있구 하니까!! 그래서 나는 오전 타임에 좀 많이 가는 편이야 그리고 내가 짜놓은 루틴 다 하고 땀 흘리면 쾌감이 미쳤어ㅎㅎ 자존감 많이 떨어지는 거 너무 공감돼 그치만 너만의 매력도 있고 소중하니까 화이팅해서 건강해졌으면 좋겠다 좋은 저녁되고 굿나잇햄~;)
이름없음 2024/07/09 21:32:59 ID : Cp89vA2JQk6
다들 진짜 한 마디씩 좋은말 해주고 조언해줘서 고마워. 너무 핑계대는거 같아서 민망하지만 사실 내가 아프고 살찐 이후로 엄청 예민해져서 사람이 너무 싫었거든. 그래서 특히나 뚱뚱하고 몸집있는 사람들만 보면 속으로 엄청 뚱뚱하네.. 하면서 나쁘게 생각할때도 많았어. 정작 본인 몸매는 하나도 생각 안 하고서.. 그래서 남들이 봤을때도 내가 그렇게 보일까봐, 내 상황을 모르고서 아 쟤는 먹는거 되게 좋아하는애라 살쪘나보다, 살빼려고 노력하지 않는가보다. 이런식으로 내가 그랬던것 처럼 사실 속으로는 욕하고 있을까봐 너무 두려웠었어. 이제 앞으로 마음도 고쳐먹고 먼저 식단으로 빼라고 해준사람들이 있어서 식단조절해볼게! 참고로 간헐적 단식이 효과 많이들 봤다고 해서 나도 간헐적 단식으로 꾸준히 해보려구!! 진짜 다들 진심어린 한마디씩 해줘서 너무 고마워..
레스 작성
718레스인간혐오new 427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1레스나를 싫어하는 사람을 좋아할때new 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6레스나 사이코패스인 것 같아?new 2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5시간 전
1레스.new 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6시간 전
4레스대학교랑 학과 추천좀...new 3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9레스어느 집단이든 잘 스며들지 못하는 거 같아.new 34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3시간 전
23레스현재 중2고 꿈이 가수야!!new 3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4시간 전
2레스내 말 좀 들어주라 27 Hit
고민상담 이름 : . 24.07.22
2레스나도 내가 왜 이렇게 됬는지 모르겠어 4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2
1레스. 1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1
4레스인티제들에게 궁금한 것 43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1
5레스예의 6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1
1레스. 1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9레스대학교 내 상담센터 이용해 본 사람 있어? 6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7레스동생이 패륜아 짓 하는데 10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1레스잡생각 1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2레스연애고수분들 한번만 도외주세여..ㅠ 5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13레스04년생 대학생 아이돌하고 싶은데 헛된 희망인가 16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14레스부끄럽지만 혹시 항문 가려움증 해결해본 사람 있나? 13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
5레스여자 23살에 재수해도 될까?.. 10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7.20